‘쇼미더머니4’ 슈퍼비, 디스전에 강한 자신감… “깔 게 너무 많아서”

입력 2015-08-01 17:46

제보하기

(사진=Mnet '쇼미더머니4' 방송화면 캡처)

‘쇼미더머니4’에서 타블로와 지누션 팀에 속한 슈퍼비가 디스전에 강한 자신감을 드러내며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슈퍼비는 31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4’에서 디스전으로 팀배틀이 진행된다는 소식을 접하자마자 강한 자신감을 보였다. 그는 “그쪽(상대편)은 깔 게 너무 많다”며 “이미 자신감이 가득 차 있다”고 말했다.

상대편인 로꼬와 박재범 팀 멤버들도 슈퍼비를 가장 경계했다. 릴보이는 “슈퍼비가 뭔가 셀 것 같다”며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실제 뚜껑을 열어보니 슈퍼비는 강한 랩으로 상대를 도발했다. 슈퍼비는 “상암동으로 앰뷸런스 3대만 불러달라”며 자극적으로 시작하더니 “너희가 날 이기는 방법은 모든 펜과 종이를 멸종시키는 것 뿐”이라며 상대를 조롱했다.

결국 최종 판정 결과 슈퍼비가 속한 타블로&지누션 팀이 로꼬&박재범 팀에 최종 승리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벤 키, 중학생 정동원과 나란히 ‘귀염뽀짝’…작은 키 콤플렉스에 눈물도
  • 2
    [조회공시] 현대중공업지주, 두산인프라코어 인수 추진 관련
  • 3
    ‘미드소마’ 무슨 뜻?…봉준호 감독이 추천한 최고의 공포 영화

사회 최신 뉴스

  • 1
    서울시, 수도요금 9년 만에 인상 추진…4인 가구 월 1760원 더 낸다
  • 2
    서울 강변북로ㆍ내부간선도로 교통통제 해제…동부간선도로도 해제
  • 3
    대교, 동네책방 지원사업 공모한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