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하나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랄록시펜 주목…시판 승인 허가 부각 ‘강세’

입력 2020-03-23 11:07

제보하기

하나제약이 메르스 치료제가 코로나19 치료에 효과가 있다는 소식에 오름세다.

23일 오전 11시 5분 현재 하나제약은 전일보다 5.56% 오른 1만7100원에 거래 중이다.

전일 경기도는 메르스에 대응하려고 개발한 의약품을 이용해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골다공증 치료제인 랄록시펜(Raloxifene)이 메르스 바이러스를 억제하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랄록시펜은 메르스 치료물질로 발굴된 약물이지만, 세포 시험 결과 메르스는 물론 사스 바이러스를 억제하는 효과가 있다고 알려졌다.

하나제약은 2017년 라록시펜염산염에 비타민D 성분인 콜레칼시페롤을 결합한 복합제에 대한 시판 승인을 허가받은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강성훈 자축, 솔로 데뷔 19주년…젝스키스 재결합→탈퇴까지 '다사다난'
  • 2
    ‘동상이몽’ 정찬성 아내 박선영, 조제 알도와 대결 후 결혼 결심…“내가 지켜줘야겠다”
  • 3
    혜은이 심경, 30년 만에 이혼한 이유…"김동현이 먼저 하자고 해"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하나은행, DLF 사태 중징계 취소 행정소송 제기
  • 2
    골든센츄리, 지난해 결산 매출액 한화 1131억...전년비 26%↑
  • 3
    쌍방울그룹, 대표이사 ‘4인 4색’ 마스크 광고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