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ITX, 20억 원 규모 자사주 매입 결정…주가 안정 차원

입력 2020-03-19 11:50

제보하기

효성의 IT계열사인 효성ITX는 주가 안정과 주주가치 제고를 위하여 자기주식취득 신탁계약을 체결한다고 19일 밝혔다.

하나금융투자와 체결한 이번 신탁계약은 20억 원 규모로 전날 종가(1만1600원)기준 전체 발행주식의 1.5%수준이다. 계약기간은 이날로부터 1년이다.

효성ITX 측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주식시장이 연일 급락함에 따라 안정적으로 주가 흐름을 관리하기 위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효성ITX는 이달 초 분기배당을 시행하기 위해 정관을 변경하고, 분기별 현금배당 계획을 공시하는 등 주주환원 정책을 전개해온 바 있다. 효성ITX의 최근 3개년 평균 배당성향은 66.5%에 달하며, 이는 동기간 KOSPI 상장기업 평균인 19.2%를 크게 상회한다.

남경환 효성ITX 대표이사는 “코로나19 확산에도 불구하고 주력 사업의 안정적인 성장과 클라우드 컨택센터 솔루션,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등 신규사업 확대로 올해 상반기 실적은 전년 동기 대비 성장이 예상된다”며 “분기별 150원의 현금배당 집행 여력이 충분하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동학개미운동’ 1분기 성적표 나왔다
  • 2
    오산시청,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2명 발생 '은계동·원동 거주자'…"동선 확인中"
  • 3
    기무라 타쿠야 기부, 마스크 2000장 어디서 구했나?…기부→악플 시달려

기업 최신 뉴스

  • 1
    마힌드라 "쌍용차에 신규 투자 불가…자체적인 자금 확보 도울 것"
  • 2
    첨단바이오의약품 신속허가 길 열린다
  • 3
    펄어비스, 재택근무 기간 29일까지 추가 연장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