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청 홈페이지 마비…확진자 동선 확인 위해 접속 몰려

입력 2020-02-27 17:37수정 2020-02-27 17:39

제보하기

(출처=마포구청 홈페이지)

확진자 동선을 확인하기 위해 접속자가 몰리면서 마포구청 홈페이지가 마비됐다.

27일 오후 5시 30분을 기준으로 마포구청 홈페이지는 접속할 수 없는 상태다. 마포구는 이날 타 구 거주자인 확진자(29세ㆍ여)의 동선을 일부 공개하는 동시에 해당 지역의 방역과 접촉자 격리 조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또한, 마포구 선별진료소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111번 확진자는 보건소 폐쇄회로(CC)TV 등을 확인해 111번 확진자와 보건소에서 만난 이들을 자가 격리 조치했다. 보건소 역시 긴급 방역을 마쳤다.

앞서 24일 확진 판정을 받은 마포구 거주 확진자(34세ㆍ남)는 딸 집들이를 위해 대구에서 수원 방문 후 확진 판정을 받은 부부의 아들이다. 현재 수원시 격리병원에 입원 중이다. 이 확진자는 구에 머무르지 않아 지역 내 동선이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마포구는 현재 코로나19 의심 환자를 확인하고 신속하게 검진하기 위해 마포구보건소 앞에 24시간 선별진료소를 운영하고 있다. 동시에 방역 사각지대가 없도록 어린이집, 경로당, 복지시설 등 감염 취약계층이 주로 이용하는 시설을 대상으로도 방역을 진행하고 있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앞으로도 코로나19 관련 긴급 상황 발생 시 브리핑 등을 통해 구민 여러분과 관련 내용을 공유하고 적극적으로 조치하겠다"며 "구민의 건강에 빈틈이 생기지 않는 안전도시 마포를 위해 구가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동학개미운동’ 1분기 성적표 나왔다
  • 2
    오산시청,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2명 발생 '은계동·원동 거주자'…"동선 확인中"
  • 3
    기무라 타쿠야 기부, 마스크 2000장 어디서 구했나?…기부→악플 시달려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무비타임] 영화 '콰이어트 플레이스', 존 크래신스키 주연…"아무 소리 내지마라! 소리 내는 순간 죽는다" - 4월 4일
  • 2
    강원 고성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멧돼지 첫 발견
  • 3
    기상청 "북한 황해북도 송림 동북동쪽서 규모 2.2 지진 발생"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