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예진 종영소감, 데뷔 20년차 연기 내공 원없이 풀었다…'도깨비' 시청률 경신

입력 2020-02-17 11:16

제보하기

▲손예진 종영소감. (사진제공=비즈엔터)

'사랑의 불시착' 손예진이 종영소감을 남겼다.

손예진은 17일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를 통해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종영소감을 밝혔다.

손예진은 "세리를 연기하면서 많이 웃었고, 많이 울었다. 무엇보다 정말 행복했다"라며 "제 연기 인생에 아주 큰 부분을 차지할 멋진 작품을 할 수 있게 돼서 감사했고 우리 드라마를 사랑해주셨던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여러분들 덕분에 지치는 순간에도 힘내서 끝까지 잘 마무리할 수 있었다"라고 인사를 전했다.

손예진은 2000년 영화 '비밀'로 데뷔한 뒤, 멜로, 스릴러, 액션, 코미디 등 다양한 장르를 넘나드는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10번째 드라마 작품인 '사랑의 불시착'을 통해서는 연기 인생 20년 차 내공을 선보이며, 명실상부 '멜로퀸'임을 입증했다.

지난 16일 종영한 '사랑의 불시착'은 최종회에서 21.683%(전국 유료 방송 가구 기준/닐슨코리아)의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tvN 드라마 역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한 수치로 '도깨비'의 기록 20.5%를 넘어서는 기염을 토했다.

한편 '사랑의 불시착' 후속으로는 오는 22일부터 김태희, 이규형 주연의 '하이바이,마마!'가 방송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동학개미운동’ 1분기 성적표 나왔다
  • 2
    기무라 타쿠야 기부, 마스크 2000장 어디서 구했나?…기부→악플 시달려
  • 3
    [종합] 질본 "대구 사망 의사, 코로나19 관련 사망으로 판단"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무비타임] 영화 '콰이어트 플레이스', 존 크래신스키 주연…"아무 소리 내지마라! 소리 내는 순간 죽는다" - 4월 4일
  • 2
    강원 고성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멧돼지 첫 발견
  • 3
    기상청 "북한 황해북도 송림 동북동쪽서 규모 2.2 지진 발생"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