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인도네시아에 3-0 승리… 60년 만의 첫 우승 ‘완벽한 박항서 매직’

입력 2019-12-10 23:12

제보하기

(뉴시스)

박항서가 이끄는 베트남 대표팀이 ‘동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10일 베트남 U-22 팀은 필리핀 리잘 메모리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동남아시안게임’(SEA) 결승전에서 인도네시아에 3-0으로 우승했다. 이는 60년 만의 첫 우승이다.

‘동남아시안게임’은 동남아 10개국이 참가하는 경기로, 베트남은 지난 1959년 이후 60년간 해당 대회에서 금메달 획득에 실패했다.

이날 경기에서 베트남은 초반 패스 미스로 인도네시아에 주도권을 자주 빼앗겼다. 그러나 베트남은 후반 39분 선제골을 터트리며 경기의 흐름을 바뀌어놨다.

선제골에 힘입어 후반전에서 베트남은 더욱 인도네시아를 몰아붙였다. 공세가 계속되자 인도네시아는 주춤하는 모습을 보였고 후반 59분, 또 베트남에 골을 내주고야 말았다. 이어 후반 73분 세 번째 골이 추가되며 베트남은 3-0으로 점수 차를 벌렸다.

후반 76분에는 박항서 감독이 퇴장당하는 웃지 못할 광경이 벌어지기도 했다. 심판의 판정에 항의하던 박항서 감독은 레드카드를 받고 관중석으로 물러났지만, 베트남은 실점 없이 골문을 지키며 60년 만의 우승 메달을 거머쥐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중국 우한 폐렴, 박쥐→밍크→사람 가능성 제기…'밍크' 어떤 동물?
  • 2
    도미니크 팀 누구? 세계 랭킹 5위 테니스 선수…여자친구도 테니스 선수 ‘눈길’
  • 3
    우한 폐렴 관련주 투자한 VC는

사회 최신 뉴스

  • 1
    ‘곡성’ 해석만 수백 가지…나홍진 감독 “맞는 것도 있고 아닌 것도 있다” 흥미진진
  • 2
    경찰 "우한 폐렴 격리 거부하면 현행범 체포"…대응 매뉴얼 배포
  • 3
    도미니크 팀 누구? 세계 랭킹 5위 테니스 선수…여자친구도 테니스 선수 ‘눈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