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바이온, 매머드 복원 관련 특허 취득 ‘강세’

입력 2019-12-09 10:15

제보하기

바이온이 투자사인 미래셀바이오가 냉동 매머드 조직에서 세포를 되살려 분화시키는 기술로 국내 특허를 획득했다는 소식에 강세를 보이고 있다.

9일 오전 10시 15분 현재 코스닥시장에서 바이온이 전 거래일 대비 4.20%(60원) 오른 1490원에 거래 중이다.

이날 특허청과 제주대학교 등에 따르면 바이온이 지분 21%를 보유한 미래셀바이오와 박세필 제주대학교 줄기세포연구센터 연구팀이 멸종 생물 사체 또는 화석으로부터 세포를 분리 및 배양하는 방법과 관련해 최근 국내 특허를 획득했다.

이번 특허 획득으로 연구팀은 매머드 복원의 첫 단계인 냉동 매머드 조직에서 살아있는 세포를 배양하는 기술을 공식적으로 인정 받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상아, 딸 위한 세 번의 결혼…딸 윤서진은 SNS 스타 ‘팔로워만 5만 명’
  • 2
    [오늘의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 일왕 탄생 축하식 취소·'철파엠' 박미선·'김현정의 뉴스쇼' 임미리 선거법 위반?·'컬투쇼' 도티, 유민상·'배철수의 음악캠프' BBC 外
  • 3
    스트레이트, 나경원 의원 자녀들 '스펙쌓기' 보도…"아들은 논문, 딸은 해외 연수 의혹"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삼일, 지난해 영업익 25억…전년비 24.5%↓
  • 2
    NH아문디, 화훼농가 돕기 ‘꽃 나눔 행사’ 진행
  • 3
    삼성에스디에스, 3월 18일 주주총회 소집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