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유경아, 새 친구로 등장…11살 데뷔 ‘국민 여동생’ 미모 여전해

입력 2019-12-03 23:40

제보하기

(출처=SBS '불타는 청춘' 방송캡처)

배우 유경아가 ‘불타는 청춘’ 새 친구로 등장했다.

3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충청남도 서천 문헌서원으로 여행을 떠난 청춘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새 친구로 등장한 유경아는 “오랜만이다. 11살 때부터 ‘호랑이 선생님’으로 아역 배우를 시작한 유경아라고 한다”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유경아는 1973년생으로 47세다. 1985년 11살 나이로 MBC 드라마 ‘호랑이 선생님’에 출연하며 국민 여동생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유경아는 1991년 ‘맥랑시대’ 후 돌연 자취를 감추었다가 5년 뒤인 1996년 드라마 ‘짝’을 통해 성인 배우로 거듭났지만 또다시 휴식기에 돌입, 최근 SBS ‘열혈사제’를 통해 다시 연기 활동을 시작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노현희 근황, 대학로서 연극 무대 활약…리즈시절 미모 보니
  • 2
    [특징주] 일진홀딩스, 오리니아 세계최초 루푸스 FDA 임상3상 성공 ‘강세’
  • 3
    [증시 키워드] 임상성공 소식에 젬백스ㆍ삼성제약↑

사회 최신 뉴스

  • 1
    ‘아태지역’ 인기 관광지 1위는 한국…외국인도 푹 빠진 서울ㆍ대구ㆍ부산
  • 2
    [포토] 뮤지컬 배우 정선아, 당당한 미소
  • 3
    [포토] 암네리스 공주, 배우 정선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