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보] GDP디플레이터 -1.6% 외환위기 이후 최저 4분기째 마이너스 역대최장

입력 2019-12-03 08:00

제보하기
반도체부진에 물가하락..3분기 실질GDP 0.4% 속보치와 동일..명목GDP 0.1%·실질GNI 0.6%

총체적 물가수준을 의미하는 국내총생산디플레이터(GDP디플레이터)가 국제통화기금(IMF) 외환위기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또 4분기째 마이너스(-)를 기록하며 역대 최장 기록도 갈아치웠다. 반도체 수출부진에다 국내 소비자물가 하락에 따른 내수부진이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명목 국내총생산(GDP)은 한분기만에 상승폭이 둔화했고, 실질 국민총소득(GNI)은 해외배당수입 증가로 실질 GDP보다 높았다.

3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9년 3분기 국민소득 잠정’ 자료에 따르면 3분기(7~9월) 실질GDP는 전기대비 0.4%(전년동기대비 2.0%) 성장했다. 이는 속보치와 같은 수준이다.

(한국은행)

(한국은행)

(한국은행)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노현희 근황, 대학로서 연극 무대 활약…리즈시절 미모 보니
  • 2
    [특징주] 일진홀딩스, 오리니아 세계최초 루푸스 FDA 임상3상 성공 ‘강세’
  • 3
    [증시 키워드] 임상성공 소식에 젬백스ㆍ삼성제약↑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더불어민주당, 12월 임시국회 소집요구서 제출
  • 2
    더불어민주당 공정수사촉구특위, 간담회 재추진… "검ㆍ경 불참했지만"
  • 3
    한국철도, 반극동 코레일테크 대표이사 해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