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김빈우 남편 전용진, 2세 연하 훈남…IT 회사 CEO ‘외모도 CEO’ 방송 첫 출연

입력 2019-11-12 23:18

제보하기

(출처=TV조선 '아내의 맛' 방송캡처)

배우 김빈우의 남편 전용진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2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김빈우-전용진 부부가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김빈우의 남편 전용진은 “아내와는 원래는 알고 지내던 지인 사이였다. 그러다 아내가 같은 아파트에 이사 오며 친하게 지냈다”라고 첫 만남을 회상했다.

이어 김빈우는 “이사 가서 두 달 만에 집을 뺐다. 한 달 만에 프러포즈를 받고 두 달 만에 상견례를 했다”라며 “뭐에 홀린 듯 그렇게 됐다”라고 결혼 스토리를 전했다.

전용진은 “태어나 처음으로 놓치면 후회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결혼을 강행한 이유를 밝혔다.

김빈우의 남편 전용진은 2살 연하로 IT 회사 CEO인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2015년 부부의 연을 맺었으며 남편 전용진이 방송에 출연한 것은 ‘아내의 맛’이 처음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양준일 누구?…'슈가맨3' 유재석 "우리가 해냈다" 역대급 출연자 등장 '예고'
  • 2
    판빙빙, 사망설 이어 이번엔 임신설 '곤혹'…소속사 "많이 먹었을 뿐"
  • 3
    '코리안 좀비' 정찬성, UFC 부산서 누구와 맞대결?…오르테가 부상으로 아웃

사회 최신 뉴스

  • 1
    김원효김밥, 홍보도 필요 없는 맛집…운영 3년 만에 전세 빚 갚아 ‘어디길래?’
  • 2
    이관희, 공개 소개팅 꺼리는 까닭 “날 맘에 들지 않을까”
  • 3
    ‘섹션TV’ 강성훈, 후배 아이돌 외모 비하… 왜 그랬을까 “나도 내가 실망스러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