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복귀'·전현무 '열애', 결별 후 다른 행보…'나 혼자 산다' 완전체는?

입력 2019-11-12 11:57수정 2019-11-12 13:39

제보하기

(사진제공=MBC)

방송인 전현무가 KBS 이혜성 아나운서와 열애를 인정하면서, '나 혼자 산다' 복귀 여부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12일 전현무 소속사 SM C&C 측은 "전현무 씨와 이혜성 씨는 '아나운서'라는 직업적 공통분모 속에서 선후배 간의 좋은 관계를 이어오다, 최근 서로에 대한 호감을 가지게 됐다. 아직은 서로를 알아가는 단계인 만큼 조심스러운 부분이 많다"라고 열애를 인정했다.

1977년생인 전현무의 나이는 올해로 43세, 1992년생 이혜성 아나운서의 나이는 올해 28세다. 두 사람은 15살이라는 나이 차이를 뛰어넘어 관심을 끌고 있다.

전현무가 열애를 인정하며 MBC '나 혼자 산다' 복귀 여부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전현무와 '한혜진'은 결별 후 지난 3월 '나 혼자 산다'에서 동반 잠정 하차했다. 이후 한혜진은 잠정 하차 7개월 만인 지난 10월 '나 혼자 산다'에 복귀한 바 있다.

전현무는 공개 열애 인정 후인 지난해 3월 열린 '나 혼자 산다' 5주년 기자간담회에서 "혜진 씨랑 이야기를 했는데 절대로 그럴 일(헤어질 일)은 없겠지만 그럼 헤어지는 것도 아이템으로 나갈 것 같다. '나 혼자 산다' 이별편"이라며 "우리는 나 혼자 사는 프로그램이지 연애하는 프로그램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또 지난해 10월 다른 방송에서도 '나 혼자 산다' 출연 중에 헤어지면 어쩌냐는 질문에 "어차피 나혼자 사는 프로"라며 "혹시 모를 이별은 쿨하게 받아들이기로 했다"라고 답한 바 있다.

이에 전현무 역시 복귀할 것이라는 추측이 있었지만, 이혜성 아나운서와의 열애 인정으로 당분간 '나 혼자 산다'에 복귀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연말 시상식에서도 전현무와 한혜진은 다른 행보를 보일 것으로 보인다. 전현무는 오는 12월 29일 열리는 '2019 MBC 방송연예대상'의 진행에 나서며, 한혜진은 12월 30일 열리는 '2019 MBC 연기대상' 시상식 MC로 무대에 설 예정이다.

이에 네티즌은 "전현무 당분간 복귀 안 할 듯", "다시는 '나혼산' 완전체 볼 수 없는 건가", "사내 연애하면 안 되겠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양준일 누구?…'슈가맨3' 유재석 "우리가 해냈다" 역대급 출연자 등장 '예고'
  • 2
    판빙빙, 사망설 이어 이번엔 임신설 '곤혹'…소속사 "많이 먹었을 뿐"
  • 3
    '코리안 좀비' 정찬성, UFC 부산서 누구와 맞대결?…오르테가 부상으로 아웃

사회 최신 뉴스

  • 1
    김원효김밥, 홍보도 필요 없는 맛집…운영 3년 만에 전세 빚 갚아 ‘어디길래?’
  • 2
    이관희, 공개 소개팅 꺼리는 까닭 “날 맘에 들지 않을까”
  • 3
    ‘섹션TV’ 강성훈, 후배 아이돌 외모 비하… 왜 그랬을까 “나도 내가 실망스러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