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코앤이, 4억 원 규모 어음 미결제로 부도 발생

입력 2019-11-07 17:33

제보하기

데코앤이는 예금 부족으로 전자어음 4억4055만원을 결제하지 못해 최종 부도처리됐다고 7일 공시했다. 부도발생은행은 신한은행 광교지점이다.

회사 관계자는 “만기도래 어음의 1차부도 발생(지난 5일) 후 해당 어음금액에 대해 지난 6일까지 결제가 미이행돼 최종 부도처리됐다”며 “이날부로 당좌거래가 정지됐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오산시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수원 영통 부근-병점 등 '화성시 두번째 확진자와 접촉'
  • 2
    오산시, 첫 코로나 확진자 발생 '외삼미동 더삽파크시티 거주자'…오산시청 홈페이지 '마비'
  • 3
    [추천!경매물건] 서울 중랑구 면목동 면목동아남리치카운티 102동 903호 등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이재웅, 靑 청원에 "코로나19 국민 고통 심각…재난기본소득 50만원 지급"
  • 2
    KB국민은행, '코로나19' 확진자 방문한 서여의도점 폐쇄
  • 3
    KB국민은행, 서여의도 영업부 확진자 방문...1일까지 폐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