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은 먹고 다니냐’ 유열, 51세에 15살 연하의 아내와 결혼…벌써 결혼 8년 째

입력 2019-11-04 23:12

제보하기

(출처=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 방송캡처)

가수 유희열이 15살 연하의 아내를 언급했다.

4일 방송된 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는 가수 유열, 작곡가 이두헌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유열은 “아내가 김수미 선생님 요리 책을 사서 본다. 정말 열심히 하는데 맛이 안 난다”라며 “선생님께 배우고 싶어 한다”라고 아내를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유열은 2012년 7년간 교제한 지금의 아내와 결혼했다. 당시 유열은 51세 늦깎이 결혼으로 화제를 모았으며 예비 신부가 15살 연하라는 사실에 더욱 놀라움을 안겼다.

유열은 “연애할 때 나는 서울에 살고 아내는 부산에 살아 장거리 연애를 했다”라며 “전화 데이트를 하다가 싸우면 풀어주러 부산까지 가야 했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한편 유열의 아내는 대학에서 클래식을 전공했으며 오케스트라 연주를 통해 유열을 만났다. 현재는 어린이문화교육 공부를 함께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푸틴 “주요 산유국, 1000만 배럴 안팎 감산할 수도”…OPEC+, 6일 화상회의 개최
  • 2
    세계 주요 1분기 주가지수 22% 하락…코스피는 20% ↓
  • 3
    의정부성모병원 코로나19 확진 환자 1명 추가…총 35명

사회 최신 뉴스

  • 1
    [내일 날씨] 식목일ㆍ한식 꽃샘추위, 아침 영하권…낮 최고기온 21도 ‘미세먼지 농도 보통’
  • 2
    방역당국 “코로나19 확산 차단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해 달라”
  • 3
    [종합] 방역당국 “코로나19 고위험군에 ‘흡연자’ 추가…폐 기능 저하 가능성”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