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CPU 코어 개발 중단…미국 연구인력 290여 명 해고

입력 2019-11-04 16:37

제보하기
퀄컴과 격차 좁혀지지 않는 데 따른 조치로 해석

삼성전자가 미국 텍사스에서 추진했던 CPU(중앙처리장치) 코어 개발 프로젝트를 중단하고, 약 290여 명의 직원을 해고했다.

4일 텍사스 현지 매체들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달 29일(현지시간) 텍사스 노동위원회에 "오스틴 ACL에서 CPU 프로젝트를 종료해 290여 명을 해고할 계획"이라고 통보했다. 해고는 12월 31일부터 시작될 예정이다.

해당 조직은 CPU 코어를 개발해왔다. CPU 코어는 CPU 내에서도 핵심으로 꼽히는 반도체로 데이터 연산을 담당한다.

자체 개발된 코어는 삼성전자의 시스템반도체 브랜드인 '엑시노스'에도 도입됐다.

그럼에도 삼성전자가 CPU 프로젝트를 중단한 데는 이 분야에서 1위를 달리고 있는 퀄컴과의 격차가 좀처럼 좁혀지지 않았기 때문이다.

삼성전자 오스틴 법인 대변인은 "삼성은 (이번 해고를) 가볍게 보고 있지 않다"며 "철저한 사업 평가를 토대로 해고를 결정하게 됐고, 오스틴 반도체 공장은 이번 해고에 아무런 영향을 받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카니예 웨스트 출마, 2020 美 대선 출마 선언…아내 킴 카다시안 반응은?
  • 2
    이소라 하차, “끝까지 하고 싶었다” 눈물…삭발 헤어에 투병 루머까지 ‘진실은?’
  • 3
    [2020 美대선] 힙합 스타 카니예 웨스트 출마 선언

기업 최신 뉴스

  • 1
    이수백 다사랑엔케이 대표사업자 "국가대표 직판의 탄생 기대해달라"
  • 2
    한한령 해제?…게임 판호 발급은 “아직 시기상조”
  • 3
    前 이사장이 쏜 ‘목동 혁신성장밸리’, 중진공 손 떠났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