룰라 김지현, 나이 15살 때 만난 ‘그 사람’ “친엄마 같은 존재”

입력 2019-10-20 23:43수정 2019-10-21 00:34

제보하기

(출처=김지현 SNS )

룰라 김지현 나이에 대한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룰라 김지현 나이는 그가 20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 출연하면서 덩달아 화제가 되고 있다.

룰라 김지현 나이는 올해 48세다. 룰라 김지현은 적지 않은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의학의 힘을 빌려 시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룰라 김지현은 결혼과 함께 얻은 남편의 아들들과의 관계 등에 대해 언급하며 자연스레 나이도 같이 화두가 된 것.

앞서 김지현은 한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해 어린 시절부터 부모님과 떨어져 살았다고 고백, 15살 때 교회에서 만난 은경 언니 덕분에 따뜻한 사춘기 시절을 보낼 수 있었다고 털어놓은 바 있다.

김지현은 당시 방송에서 “은경 언니는 나를 항상 웃는 얼굴로 다정하게 대해주었다”며 “엄마처럼, 친언니처럼 잘해주었다”고 언급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유리 오빠’ 권모씨, 징역 10년 구형 “가족에게 미안해”…정준영 절친 ‘황금 인맥’의 몰락
  • 2
    [수능 D-1] "2020학년도 수능 시간표·수능 준비물 확인하세요"
  • 3
    ‘살림남2’ 김승현, 예비 신부 장정윤 작가 공개…프러포즈 현장 “선물은 다이아 반지”

사회 최신 뉴스

  • 1
    김승현, 고은정 아닌 장정윤 작가… 팩트 절차 무시한 매체 '쓴소리'
  • 2
    흑사병 관련주, 감염 관리·치료제 정보 공유 통할까
  • 3
    ‘살림남2’ 김승현, 예비 신부 장정윤 작가 공개…프러포즈 현장 “선물은 다이아 반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