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혈액암 완치' 허지웅, 김우빈에게 연락받은 이유는? "위로 받는다"

입력 2019-10-19 00:46수정 2019-10-19 00:47

제보하기

(출처=MBC 캡처)

허지웅이 혈액암을 투병 중인 이들과 서로를 위로했다.

18일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서는 허지웅이 출연했다. 허지웅은 혈액암 투병을 마친 후의 밝은 근황을 전해 보는 이들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허지웅은 소파에 누워 자신에게 메시지를 보낸 사람들에게 위로의 답장을 보내고 있었다. 허지웅과 같은 혈액암으로 투병 중이거나, 가족이 암 투병 중이라며 허지웅에게 조언과 위로를 구했다. 허지웅은 모든 메시지에 답을 해준다고 말했다.

이어 김우빈도 자신에게 연락해왔다며 말했다. 허지웅의 완치 판정 소식에 메시지를 보낸 것. 김우빈은 누군가의 완치 소식에 위로를 받는다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한편 김우빈은 2017년부터 비인두암 투병 중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브라질 vs 대한민국 축구 중계 어디서?…'SBS·웨이브 등'
  • 2
    [특징주] 제주반도체, 이낙연 총선 출마 가능성에 관련주 부각 ‘강세’
  • 3
    그랜저 사전계약자 절반이 3040…현대차, "내년 말까지 11만 대 판매"

사회 최신 뉴스

  • 1
    유상철, 췌장암 4기 투병…10월에도 건강 이상설 휘말려 ‘황달 증세’로 입원
  • 2
    '안다르 국민기모레깅스' 오퀴즈 8시, "O지니 레깅스 솔직한 평가 요망"
  • 3
    MBC‧KBS, 문재인 대통령 ‘국민과의 대화’ 생중계…‘사람이 좋다’-‘꽃길만 걸어요’ 결방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