팜스웰바이오, 관계사 암 자가진단기 전세계 공급 협의

입력 2019-10-18 13:00

제보하기

▲UICC회장 요르단 디나미레드공주(우측에서 세번째)와 UICC 대표 캐리아담스(우측 끝) 및 UICC관계자와 큐브바이오 관계자 (사진=회사제공)

팜스웰바이오의 관계사 체외진단전문 기업 큐브바이오가 암자가진단기의 전세계 공급을 위한 협의에 들어갔다.

팜스웰바이오는 관계사인 체외진단전문 기업인 큐브바이오가 이달 15~17일에 걸쳐 국제암통제연합(UICC)이 주최하고 카자흐스탄 수도 누리술탄에서 개최된 세계암지도자정상회담에 최상위 파트너십 등급인 패트론 파트너자격으로 참석했다고 18일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국제암통제연합의 회장인 디나 메리드 공주와 암 자가진단기의 전 세계 공급에 관한 미팅을 진행했다”며 “이번 미팅에는 국제암통제연합의 CEO와 고위 이사진도 참석했다”고 말했다.

회사에 따르면 국제암통제연합은 전세계 172개국, 1,100여 회원사 및 55개 파트너사를 보유하고 있는 세계에서 큰 규모를 가진 암 연합단체이다. 국제암통제연합이 주최하는 세계암지도자정상회담은 2년마다 한 번씩 전 세계적으로 암을 통제하기 위해 열리는 주요 고위급 정책회의다. 개최를 희망하는 국가들 간의 치열한 경쟁을 통해 개최국이 선정된다.

이번에 열린 세계암지도자정상회담에는 미국, 영국, 독일, 중국, 일본 등 각국을 대표하는 국제암통제연합의 주요 회원사 및 파트너사의 CEO를 비롯해 대통령, 영부인, 보건복지부 장관, UN기관 관계자 등 350명이 참가했다.

큐브바이오는 이번 세계암지도자정상회담에 참여한 미국, 영국, 중국, 일본, 아르헨티나, 남아프리카 공화국, 오만 등의 암 관련 기관 대표자, 보건복지부 관계자 및 세계보건기구(WHO)를 비롯한 UN기관 관계자들과 미팅을 가졌고, 주력제품인 암 자가진단기에 대해 큰 호평을 받아 제품공급과 관련한 추가적인 협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큐브바이오와의 미팅 후 디나 미레드 공주는 “큐브바이오의 암 자가진단 기술은 매우 혁신적으로 국제암통제연합의 설립 목적을 달성하는데 큰 도움을 줄 것”이라며 “앞으로의 파트너십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어 “가까운 시일 내에 처음으로 한국에 방문하는 등 암 자가진단기의 해외 공급과 관련해 협조할 수 있는 부분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라고 설명했다.

큐브바이오는 내년부터 활발하게 중동, 미국, 독일 등에서 개최하는 해외 주요 BIG3 의료기기 전시회에 초청받아 참가할 예정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김우빈 공식석상, 연인 신민아 '관심↑'…비인두암 투병 이겨낸 사랑
  • 2
    ‘캐시닥 만원이벤트’ 자산관리 한 번에…○○○○ 퀴즈 맞추고 포인트 쌓기 ‘화제’
  • 3
    ‘동서티백아트’ 캐시슬라이드 초성퀴즈 등장…‘ㅂㅁㄹㅎㅁㄴ’도 참여한 티백아트 ‘화제’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에스엔텍비엠, 이정준ㆍ강승구 각자대표 체제로 변경
  • 2
    리드, 20억 원 규모 사채 원리금 미지급 발생
  • 3
    “신한지주ㆍDB손보 ESG ‘최고’…삼성바이오ㆍ코오롱생명 ‘투자 배제’ 권고”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