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회장, 해외 출장 이유로 18일 국감 불참

입력 2019-10-16 17:33

제보하기

(연합뉴스)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회장이 해외 출장을 이유로 오는 18일 예정된 국감에 불출석한다.

16일 국회 등에 따르면 이수만 회장은 오는 18일 예정된 정무위원회의 공정거래위원회 국정감사에 일반 증인으로 채택됐으나, 최근 불출석 의사를 밝혔다.

'국회에서의 증언·감정 등에 관한 법률'(국회증언감정법)에 따라 국감 출석요구를 받은 증인이 부득이한 사유로 출석하지 못할 경우 출석요구일 3일 전까지 불출석 사유서를 제출해야 한다.

이 회장은 현재 해외 출장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명시된 기간은 9월 25일부터 10월 24일까지이다.

이 회장은 국회 정무위원회에 제출한 불출석사유서에 '신규아티스트 그룹의 글로벌 데뷔 및 홍보, 새로운 사업 개발을 위한 전략적 제휴 협의와 관련 협약체결'을 위해 미국과 중국 출장을 가야 한다고 밝혔다.

앞서 SM엔터테인먼트는 대주주인 이수만 회장이 지분 100%를 가진 개인회사 라이크 기획을 통해 그룹 매출액의 6%, 영업이익의 50% 상당을 가져가는 등 계열사 일감 몰아주기 의혹이 제기됐다.

이에 국회 정무위는 지난 2일 'SM의 계열사 일감 몰아주기 의혹'에 대해 질의하기 위해 여야 합의로 이 회장을 국감 증인으로 채택했다.

이 회장은 지난 2016년 국회 산업통상자원위원회 국감에도 참고인으로 채택됐으나, 출석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브라질 vs 대한민국 축구 중계 어디서?…'SBS·웨이브 등'
  • 2
    [특징주] 제주반도체, 이낙연 총선 출마 가능성에 관련주 부각 ‘강세’
  • 3
    [주목!이곳] 대림산업, 고급브랜드 '아크로' 신상품 선봬…"전용 120㎡이 방 3개, 주방·수납 공간 확대"

사회 최신 뉴스

  • 1
    배철수, 30년 지켰던 종목 변경? 종편시사·선거·대통령까지
  • 2
    유상철, 췌장암 4기 투병…10월에도 건강 이상설 휘말려 ‘황달 증세’로 입원
  • 3
    '안다르 국민기모레깅스' 오퀴즈 8시, "O지니 레깅스 솔직한 평가 요망"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