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두전’ 결국 결방, 프로야구 플레이오프 중계 영향…시청자들 “아쉽다”

입력 2019-10-14 23:02

제보하기

(출처=KBS)

드라마 ‘녹두전’이 결방을 결정했다.

14일 오후 10시 방송 예정이었던 KBS2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이 야구 중계로 결방이 불가피하게 됐다.

앞서 이날 오후 6시 20분 부서 시작된 2019 프로야구 플레이오프 1차전 중계로 KBS2 일일드라마 ‘태양의 계절’과 ‘옥탑방의 문제아들’이 결방됐다.

당초 ‘녹두전’은 경기 후 정상적으로 방송될 예정이었지만, 경기가 연장전에 돌입하며 결국 결방을 결정했다.

‘녹두전’을 기다리던 시청자는 “아쉽다. 너무 기다렸는데”, “녹두전까지 결방될 줄은”, “녹두전은 정상방송이라고 해서 좋아했는데”라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한편 오늘 결방된 ‘조선로코-녹두전’ 10~11화는 다음 날인 15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노현희 근황, 대학로서 연극 무대 활약…리즈시절 미모 보니
  • 2
    '생방송 투데이' 오늘방송맛집 - #맛스타그램, 겨울, 오늘 밤 그리고 만두전골 맛집 '청○○○○'…대박 비결은?
  • 3
    [위클리 제약·바이오] 젬백스, 'GV1001' 알츠하이머 임상 2상 성공 外

사회 최신 뉴스

  • 1
    김건모, "자제하겠다" 예비신부에 다짐한 이벤트 연기…'시그널' 있었나
  • 2
    7일 토요일 최저기온 영하 9도…경기 북부 및 서울 등 비ㆍ눈 약간
  • 3
    ‘아태지역’ 인기 관광지 1위는 한국…외국인도 푹 빠진 서울ㆍ대구ㆍ부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