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포스트시즌 워싱턴전 승리투수…PS통산 3승 2패

입력 2019-10-07 13:13

제보하기

▲류현진 (연합뉴스)

미국 메이저리그 포스트시즌에 선발 등판한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가을 야구 첫 승을 거뒀다. 이로서 가을 야구 통산 3승 2패를 기록하게 됐다.

한국시간 7일 류현진은 미국 워싱턴 DㆍC 내셔널스파크에서 열린 워싱턴 내셔널스와의 2019 미국프로야구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NLDS·5전 3승제) 3차전에서 선발 등판했다.

그는 이 경기에서 5이닝 동안 안타 4개를 맞고 2점을 내줬다. 실점 2점은 1회 후안 소토에게 투런 홈런을 맞으며 발생했고, 나머지 이닝에선 실점하지 않았다.

6회 초 1-2로 지고 있던 상황에서 다저스의 포수 러셀 마틴이 2타점 2루타로 전세를 3-2로 뒤집자 류현진은 타석에서 대타 크리스 테일러로 교체됐다. 역전 홈런의 주역인 마틴은 9회에도 좌측 담장을 넘기는 2점 홈런을 기록했다.

다저스는 최종 스코어 10-4로 워싱턴을 눌렀다. 다저스는 시리즈 전적 2승 1패로 앞서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NLCS·7전 4승제) 진출에 1승을 남겼다.

이번 경기에서 류현진은 74개의 볼을 던져 48개를 스트라이크를 거두었다. 삼진은 3개, 볼넷 2개를 기록했다.

이번 승리로 류현진은 메이저리그 포스트시즌 통산 3승 2패를 기록하고 있다. 포스트시즌 통산 평균자책점도 4.11에서 4.05로 낮아졌다.

다저스와 워싱턴의 NLDS 4차전은 같은 장소에서 8일 오전 7시 40분 열린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권미진 다이어트 전 vs 후 비교해보니…50kg 감량 후 '확 달라진 외모'
  • 2
    송파구 가동초등학교 6학년생, 코로나19 확진…학부모들 불안감 '확산'
  • 3
    속보 인천 백석초, 교직원 코로나19 확진…학교 폐쇄

사회 최신 뉴스

  • 1
    '더 해빙' 7주 연속 베스트셀러 1위
  • 2
    KTX오송역 전차선로 장애 발생…KTX·SRT 등 경부선 상하행 지연 운행
  • 3
    구구단 미나, '쇼! 음악중심' MC 하차…"늘 따뜻하게 맞아준 모든 분들께 감사"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