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조관우, 두 번의 이혼+15억 빚까지…“집도 절도 없는 떠돌이 신세”

입력 2019-09-25 22:52수정 2019-09-26 08:57

제보하기

(출처=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 방송캡처)

가수 조관우가 첫 아내와의 일화를 처음 공개했다.

25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는 ‘꽃밭에서’의 주인공 가수 조관우가 출연해 순탄치 않던 인생을 돌아봤다.

이날 조관우는 “가까운 사람들이 레코드사를 옮기며 뒷거래 한 돈을 법원에 가서 알았다. 아내는 날 믿는다고 했지만 결국 합의 이혼했다”라며 10년 결혼 생활 끝에 2003년 첫 번째 이혼을 털어놓았다.

조관우는 “음악은 첫 아내에게 다 배웠다. 작사도 아내가 다 했다. 내 이름으로 올리길 원해서 그렇게 했다”라며 “조관우라는 이름을 만드는데 50% 일조했다. 방송에서 처음 하는 이야기”라고 고백했다.

조관우는 이혼 당시 재혼하면 아내에게 저작권을 양도하기로 약속했다. 이후 조관우는 2010년 10살 연하의 아내와 재혼하면서 전 아내에게 저작권을 양도했다. 그는 이혼 할 때보다 재혼할 때 전 아내에게 더 미안했다고 털어놨다.

그러나 두 번째 결혼조차 경제적인 이후로 파경을 맞았다. 조관우는 “빚이 이자 때문에 계속 불어났다. 애기 분윳값도 책임 못 지는 돈 없는 조관우였다”라고 전했다. 당시 조관우는 타인에게 재산관리를 맞기면서 15억 원의 빚을 지게 됐고 이는 지금까지 이어져 오고 있다.

조관우는 “지금 집도 절도 없다. 집 2채가 다 경매로 넘어갔다. 카드 든 뭐든 다 압류가 걸려서 못 쓰고 있다. 아이들에게 빚을 남기는 아빠가 되고 싶지 않다”라며 “사람들은 파산 신고를 하라고 한다. 그러고 싶지 않다. 벌 수 있다고 생각한다. 계기 되면 빚을 해결할 거다”라고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비상장 대어’ 비보존, 주관사로 신한금융투자 선정
  • 2
    [오늘의 견본주택] 수원 '힐스테이트푸르지오수원' 등 7곳 개관
  • 3
    현대중공업지주, 2020년 5월 1일 '현대로보틱스' 분할 결정

사회 최신 뉴스

  • 1
    '생방송 투데이' 오늘방송맛집 - #맛스타그램, 보양식이 되다! 국물닭갈비 맛집 '태○○○'…대박 비결은?
  • 2
    체리블렛, 최근 활동 어땠나 보니…FNC의 알 수 없는 속내
  • 3
    조두순 출소일, 'D-365일'…"피해 아동 접근금지 500m로 올려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