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금융 불확실성에 1조 규모 복합리조트 계약 해지

입력 2019-09-20 18:31

현대건설이 발주처의 금융 불확실성으로 1조 원 규모의 복합리조트 계약을 해지했다.

현대건설은 ‘인스파이어 인티그레이티드 리조트(Inspire Integrated Resort Co., Ltd.)’와 맺은 1조378억 원 규모의 공사 수주를 해지한다고 20일 공시했다. 계약 해지 이유는 “선결 조건인 발주처 금융 조달이 완료되지 않아 계약이 취소됐다”고 밝혔다.

이 계약은 지난 5월 현대건설이 수주한 건이다. 공사 규모가 클 뿐만 아니라 인천국제공항 제3국제업무지구 내 호텔 및 공연장, 카지노 등 복합리조트를 구축하는 사업이라 이목을 끌었다.

현대건설은 이번 계약 해지 이유를 발주처가 계약 선행 조건을 이행하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공사 규모가 큰 만큼 금융 안전성이 중요한 데, 선결 조건이 이행되지 않으면서 사업의 불확실성이 크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인스파이어 인티그레이티드 리조트는 미국에서 카지노리조트를 운영하는 ‘모히건 선’이 100% 출자한 특수목적법인으로 알려졌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선결 조건을 이행하는 조건으로 계약하기로 했는데 그 부분이 이뤄지지 않아 계약을 해지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피자헛멜론티켓', 오퀴즈 천만원이벤트 등장…"피차헛 치즈 토핑 추가 할인 가격은?"
  • 2
    '이상민샴푸140만', 캐시슬라이드 퀴즈 등장…"이상민 샴푸 최대 ○○% 할인" 정답은?
  • 3
    채민서, 4번째 음주운전→사과…'윤창호법' 적용은?

부동산 최신 뉴스

  • 1
    LH, 공정한 건설문화 조성 위해 하도급 교육 영상 제작 배포
  • 2
    [분양 캘린더] 분양가 상한제 앞두고 분양 ‘봇물’..전국 1만2219가구 쏟아져
  • 3
    “전셋집 경매 넘어가 세입자 41% 전세금 못받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