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현희, '대구 사투리'의 메리트…"바뀌지도, 바꾸고 싶지도 않아"

입력 2019-09-20 14:17

신현희가 생각하는 '사투리'

(출처=SBS 보이는 라디오 캡처)

가수 신현희가 자신의 사투리에 대한 속내를 밝혔다.

20일 SBS 파워FM 라디오 '최화정의 파워타임'에는 신현희가 출연해 특유의 솔직한 입담으로 스튜디오를 달궜다. 이날 방송에서 신현희는 자신의 구수한 경상도 사투리에 대해 "예전에는 고치고 싶은 적도 있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신현희는 "고치려 해도 잘 고쳐지지 않았다"면서 "그 이후에는 신경쓰지 않고 사투리를 썼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좋게 봐주시는 만큼 앞으로도 열심히 사투리를 쓸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신현희는 지난 2014년 혼성 듀오 '신현희와 김루트'로 가요계에 데뷔했다. 이후 올해 솔로로 전향해 8월 디지털싱글 '무드매'를 발표하고 활동 중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한승우 누구? '누나 한선화와 180도 다른 분위기' 눈길
  • 2
    토스, ‘세렌디뷰티 탄산팩’ 행운 퀴즈 등장…‘에이프릴 □□’ 정답은?
  • 3
    ‘옥탑방의 문제아들’ 화성 연쇄살인 사건, 사건 현장의 ‘허수아비’에 적힌 문구는?

사회 최신 뉴스

  • 1
    강태오, 주지훈 때문에 실시간 검색어 장악 "호평 아니었다"
  • 2
    성현아 남편, 사건 무혐의 판결 後 비보…168억 횡령 혐의 수배
  • 3
    지연수, 남편 탓 한 달 천만원 벌어야 생활 유지 "보험비 1200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