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RM 1억기부, 청각장애 학생들 음악교육 위해 '쾌척'

입력 2019-09-20 10:53수정 2019-09-20 11:00

제보하기

그룹 방탄소년단의 리더 RM(본명 김남준·25)이 1억 원을 기부했다.

20일 청각장애 특수학교 서울삼성학교에 따르면 RM은 자신의 생일(9월 12일)을 기념해 이달 16일 이 학교에 1억 원을 기부했다.

학교 관계자는 "듣는 데 어려움이 있는 학생들이 다양한 방식으로 음악을 함께 즐길 수 있었으면 좋겠다는 뜻과 함께 후원금을 받았다"라며 "청각장애 학생들의 음악 교육과 예술 공연 활동을 확대하는 데 사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서울시 동작구에 위치한 서울삼성학교는 사회복지법인 서울삼성원 산하 청각장애 특수교육기관으로, 유치원부터 고등학교까지 120여 명의 학생이 재학 중이다.

신래범 서울삼성학교 교장은 "청각장애 학생들도 음악을 통해 즐거움을 느끼고 사회적으로 자신감을 가질 수 있도록 다양한 음악 활동을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RM이 속한 방탄소년단은 지난 16일 장기 휴가를 마치고 해외 스케줄차 출국했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10월 11일 사우디아라비아의 수도 리야드 킹 파드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단독 콘서트 개최한다. 이후 오는 10월 26일과 27일, 29일에는 서울 잠실올림픽주경기장에서 'LOVE YOURSELF: SPEAK YOURSELF(러브 유어셀프: 스피크 유어셀프)'를 열고, 스타디움 투어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오산시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수원 영통 부근-병점 등 '화성시 두번째 확진자와 접촉'
  • 2
    오산시, 첫 코로나 확진자 발생 '외삼미동 더삽파크시티 거주자'…오산시청 홈페이지 '마비'
  • 3
    [종합2보] 방역당국 "코로나19 25번 환자, 면역저하 상태서 재발 추정"

사회 최신 뉴스

  • 1
    화성시청, 7번째 코로나 확진자 발생…3·5·6번째 확진자 가족 '안성의료원 이송'
  • 2
    법무부 "우한서 8개월간 신천지 신도 42명 입국"
  • 3
    속보 법무부 "우한서 입국한 신천지 신도 42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