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임창정, ‘슈스케’ MC 3회 만에 하차…교체 MC 누구?

입력 2019-09-19 00:03

제보하기

(출처=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가수 겸 배우 임창정이 ‘슈퍼스타K’ MC 하차 이유를 밝혔다.

18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갑을전쟁’ 특집으로 임창정, 승국이, 김대희, 김지민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임창정은 “제가 ‘슈퍼스타K’ MC 3회 만에 하차했다. 당시 그런 오디션을 오프라인으로 계획하고 있었는데 포맷이 똑같았다”라며 “그래서 MC를 하게 됐는데 진행이 미숙하다고 투자자들이 들고 일어난 거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임창정은 “나도 다 잘할 순 없는 거 아니냐. 지금은 웃으며 말하지만 그때는 상처받았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임창정은 2009년 방송된 ‘슈퍼스타K’ 시즌1의 진행을 맡았다. 하지만 미숙한 진행으로 논란이 됐고 방송 3회 만에 전문 MC 김성주로 진행이 교체됐다.

이후 김성주는 2016년까지 방송된 ‘슈퍼스타K’ 시리즈 전부를 진행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영탁 뉴욕전광판, “내가 왜 거기서 나와?”…아이돌 못지 않은 인기
  • 2
    속보 청와대 "노영민 비서실장 강남 아파트 안판다"
  • 3
    박구윤, 알고 보니 음악가 집안…아버지 ‘무조건’-‘신토불이’ 등 히트 메이커

사회 최신 뉴스

  • 1
    최제우, 역술가 전향 전 하이틴 스타…송혜교와 교복 CF ‘꽃미남’
  • 2
    박구윤, 알고 보니 음악가 집안…아버지 ‘무조건’-‘신토불이’ 등 히트 메이커
  • 3
    영탁 뉴욕전광판, “내가 왜 거기서 나와?”…아이돌 못지 않은 인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