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에서 시작된 열대저압부…제17호 태풍 '타파' 될 수 있어

입력 2019-09-18 08:42

제보하기

(출처=기상청 날씨누리)

제17호 태풍이 한반도에 영향을 끼칠 가능성이 제기됐다.

기상청에 따르면 17일 오전 9시 필리핀 동쪽 바다 대류 운동이 활발한 영역에서 태풍의 전 단계인 열대저압부가 발생했다.

열대저압부가 반드시 태풍이 되는 것은 아니지만 세력이 강해짐에 따라 북상해 태풍이 될 가능성이 있다. 태풍이 될 경우 17호 태풍 '타파'로 기록될 전망이다.

이 열대저압부가 태풍 '타파'로 발달하면 2016년 가을에 왔던 태풍 '차바'와 강도, 경로 등이 비슷할 가능성이 있다. 정확한 경로는 태풍 강도, 북태평양 고기압 위치, 북쪽 한기 세력 등에 따라 결정된다.

이번 주말과 다음 주 월요일에는 열대저압부의 영향과는 무관하게 충청 이남 지역에 비가 올 것으로 보인다. 비는 토요일인 21일 오후 제주도에 내리기 시작해 일요일인 22일에는 남부지방과 강원 영동, 월요일인 23일은 충청도까지 확대될 것이라고 기상청은 전망했다.

한편, 올해 들어 발생한 태풍은 총 16개로, 이 가운데 5개가 한국에 영향을 줬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AOA 지민, 부친상 후 근황 보니…'한층 밝아진 미소' 눈길
  • 2
    'AOA 출신' 초아, 인스타그램 보니 '지민만 팔로우 빠져 있어'…민아도 '언팔로우'
  • 3
    '전북 28번' 확진자, 광주 일곡중앙교회 예배 참석…병원 2곳도 방문

사회 최신 뉴스

  • 1
    ‘9시간 마라톤 회의’ 검사장들…“윤석열 사퇴는 안 돼”
  • 2
    [일기예보] 7월 첫 토요일…서울 29도 등 전국 30도 안팎 '더위'
  • 3
    n번방 성착취물 구매자 신상 비공개…법원 “공익상 긴급한 필요 없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