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국 열애설, "껴안았어도 사귀는 건 아니다"…社 염문 '선긋기'

입력 2019-09-17 11:57수정 2019-09-17 15:01

제보하기

정국 열애설, 社 "당사자 맞지만 연인 관계는 아니다"

(출처=래퍼 해쉬스완 SNS 캡처)

정국 열애설에 대해 소속사가 선을 그었다. 문제의 현장에 있던 인물이 정국은 맞지만 특정 여성과 연인 관계는 아니라는 입장이다.

17일 BTS 정국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는 입장문을 통해 "정국 관련 주장은 결코 사실이 아니다"라고 발표했다. 거제도에서 찍혔다는 한 CCTV 캡처 사진에 정국으로 추측되는 남성이 한 여성을 뒤에서 껴안고 있는 장면이 담겨 유포된 데 따른 반응이다.

회사 입장에 따르면 정국 열애설은 지인과의 모임을 확대 해석한 이른바 '뇌피셜'의 결과로 파악된다. 회사는 "휴가 중 거제도를 찾았다가 우연히 만난 지인들과 함께 식사 후 노래방에 간 것"이라면서 "이를 왜곡한 내용이 퍼진 점에 대해 유감이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정국 열애설이 처음 불거진 곳은 한 온라인 커뮤니티였다. 해당 글을 게재한 장본인은 "거제도에서 가게를 하는 친구가 신분증이 없다며 정국을 돌려보냈다"면서 CCTV 화면을 캡처한 사진을 공개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대승, 유재석과 화기애애 분위기…KBS 32기 공채 개그맨과 7기 개그맨의 만남
  • 2
    코로나19 이후 진화하는 셀트리온 삼형제
  • 3
    가로세로연구소, ‘몰카 논란’ KBS 공채 개그맨 공개…“다른 사람 의심받아선 안돼”

사회 최신 뉴스

  • 1
    송지효 다이어트, 영화 위해 7kg 감량…김무열도 20kg 감량 ‘어떤 영화기에?’
  • 2
    박혜경 나이, 2년 만의 ‘불청’ 출연…그 사이 남자친구 생겨 “결혼 전제로 만나”
  • 3
    ‘불타는 청춘’ 김돈규 나이, 데뷔 27년 차 가수…015B 보컬→‘나만의 슬픔’ 대 히트까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