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희서 결혼, 9월 말 품절녀된다…예비남편 누구?

입력 2019-09-06 13:16수정 2019-09-06 13:27

배우 최희서가 결혼한다.

최희서는 6일 자신의 브런치에 첫 에세이 글을 게재하며 오는 9월 결혼을 한다고 직접 전했다.

최희서는 "'가을이 오면, 결혼을 합니다. 저 결혼하고 싶었거든요' 이 말을 꺼내기가 왜 이렇게 망설여지는지 모르겠다. 아니, 모르는 것이 아니다. 나는 이 공표가 왜 망설여지는지 정확히 안다"라며 "바로 얼마 전까지 나이를 숨겨왔던, 무릎 끝을 보며 망설였던 나의 모습과 정확히 일치하지 않는가. 두려워하는 나의 모습. 나이를 먹어서, 결혼을 해서, 연기할 기회가 예전만큼 없을까 봐, 결혼을 한다고 하면 들을 것 같은, 혹은 내가 없는 자리에서 오갈 것 같은 말들을 두려워하는 나의 모습"이라고 이번 가을에 품절녀가 된다는 소식을 알렸다.

이어 "결혼이라는 일은 아마도 살면서 평생 동안 가장 축하받아야 할 일 중 하나일 것이다.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 그 사람과 평생을 함께하고자 다짐을 하고, 그 시작을 가까운 사람들에게 알리는 식을 올리는 것. 그들의 축복을 받는 것. 받은 축복만큼 힘차게 웃는 것. 그 어떤 날보다도 옆에 있는 사람의 손을 꼭 붙잡는 것. 함께 앞을 바라보는 것. 이 얼마나 아름다운 일일까. 상상만 해도, 나에게 곧 그날이 올 거라는 상상만 해도 벌써 코끝이 찡해지고 입꼬리에 경련이 인다. 너무 좋아서, 아 결혼한다니 너무 좋아서, 내가 당신이랑 결혼하다니 너무 좋아서"라고 결혼을 앞둔 설레는 심정을 전했다.

최희서는 "나는 1986년 12월 24일에 태어났다. 올해 서른넷이다. 만 서른둘이다. 최희서라는 예명으로 활동하는 최문경이라는 본명을 가진 배우다. 나는 가을에 사랑하는 사람과 결혼을 한다. 결혼 이틀 전에는 '아워 바디'라는 첫 주연작이 개봉을 한다"라며 "나는 이번 가을이, 그리고 결혼 후, 맞이할 겨울이, 무척이나, 무척이나 기대된다"라고 글을 마쳤다.

최희서 남자친구는 평범한 일반인으로 전해졌다.

최희서의 소속사 웅빈이엔에스 측은 "최희서가 9월 말에 결혼식을 올린다.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소속사 측은 "최희서의 예비신랑은 비연예인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최희서는 지난 2009년 영화 '킹콩을 들다'로 데뷔, 영화 '동주', '어떻게 헤어질까', '옥자' 등 출연했다. 특히 영화 '박열'에서 '가네코 후미코' 역을 완벽히 소화하며 일본인이라는 오해까지 불러일으켰으며, 이후 대종상 신인여우상, 여우주연상을 받으며 충무로 대표 여배우로 급부상했다.

최희서는 MBC 예능 프로그램 '선을 넘는 녀석들-한반도편'에 출연 중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마트, 이갑수 대표 교체...대규모 인사 나선다
  • 2
    [추천!경매물건] 서울 양평동3가 양평동6차현대 601동 903호 등
  • 3
    [부동산 e!꿀팁] 주택 매입까지 걸리는 시간 계산하려면?

사회 최신 뉴스

  • 1
    박지민 다이어트, "10kg 뺐다 20kg 쪘다"…'2배 요요' 극복한 인간승리
  • 2
    오늘 날씨, "7도에서 25까지 오락가락"…내일 모레 글피까지 일교차 커
  • 3
    김소연 대표 "주말은 월요일 기다리는 날"…전무후무 '일 중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