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담러닝, 중국 로열티 매출 지연 ‘목표가↓’-KTB투자

입력 2019-09-05 08:11

제보하기

KTB투자증권은 청담러닝에 대해 5일 중국 로열티 매출이 당초 예상보다 늦어져 내년부터 발생할 전망이라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2만5000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김재윤 연구원은 “2분기 실적은 청담러닝 본사, CMS에듀 수강생 수 증가에 따라 전년 동기 대비 15.7% 증가한 429억 원, 영업이익은 51.3% 늘어난 69억 원을 달성했다”며 “영어교육 트렌드인 실용영어로 고객층을 바꾸면서 수강생 수가 증가했다”고 분석했다.

김 연구원은 “늦어진 중국 영어교육사업은 3분기 커리큘럼을 수정한 후, 4분기부터 시작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특히 4분기에는 학생수 1만명을 보유한 ‘카이둔’ 어학원에 대한 로열티 매출이 기대되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올해 예상 매출액은 전년 대비 11.8% 성장한 1707억 원, 영업이익은 50.7% 늘어난 238억 원을 예상한다”며 “6.5%에 달하는 높은 배당수익률도 매력적이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천희 아내 전혜진, 10살 나이 차 극복하고 결혼까지…‘드라마’ 인연 실제로
  • 2
    화성시, 사망한 30대 男 ‘코로나19’ 검사…최근 고향 대구 방문 이력
  • 3
    ‘마이웨이’ 김미성, 19살에 타미김과 사실혼…아들까지 숨기며 가수 활동 “미친 사람이었다”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강원랜드, 코로나19 소멸 시 강한 반등 기대 ‘강력매수↑’-유안타
  • 2
    [오늘의 증시] 웹케시ㆍ미래에셋생명 등
  • 3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02/27)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