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추석엔 망고ㆍ아보카도ㆍ용과 등 이색 과일 선물하세요"

입력 2019-09-03 06:00

제보하기

(사진제공=롯데백화점)

사과, 배 등 전통적인 과일보다 망고, 아보카도 같은 이색 과일을 찾는 고객이 늘고 있다.

롯데백화점은 이 같은 추세에 맞춰 국내에서 재배한 열대과일 선물세트의 수를 늘리고, 기존 선물세트와 열대과일을 혼합해 구성한 혼합 선물세트를 선보이는 등 열대과일 선물세트 물량을 전년 대비 10% 이상 확대했다고 3일 밝혔다.

국내에서 생산한 대표적인 열대과일 선물세트는 온도, 습도, 토양, 바람을 완벽하게 관리하는 제주도의 망고 농장에서 재배한 ‘제주 망고 세트(왕망고 4입)’를 선보이고, 용이 여의주를 물고 있는 모습을 해 드래곤 과일이라고 불리는 ‘제주 용과 세트(용과 9입)’를 10만 원에 판매한다.

또 한 가지 상품으로 구성된 선물세트보다 여러 가지 상품으로 구성된 선물세트를 선호하는 고객들을 위해 전통적인 세트 과일인 사과와 배에 열대과일을 섞은 혼합 선물세트도 준비해, 사과∙배∙애플망고를 혼합한 프리미엄 선물 세트인 ‘애플망고 혼합세트(애플망고, 배, 사과 각3입)’를 13만 원에 판매한다.

타 품종과 혼합하지 않고 한가지 품종의 열대과일로만 구성한 선물세트도 준비했다. 태국 남독마이 품종의 망고로 구성한 ‘태국 옐로망고 세트(옐로망고 9입)’, 세계 10대 슈퍼푸드로 영양분이 가장 많은 과일로 기네스북에 등재된 ‘아보카도 세트(아보카도 6입, 아보카도 오일 250㎖, 나이프)’를 각 9만 원과 5만 원에 판매한다.

전통적인 세트 과일인 사과와 배에 다른 상품군의 제품을 넣어 구성한 세트도 선보인다. 대표 상품으로는 차례상 준비에 필수적인 나물류와 과일을 함께 구성한 ‘과일∙건나물 혼합세트(1호 : 사과 4입, 배 3입, 건대추 120g, 건고사리∙건취나물 각 40g, 밤280g)’를 11만 원에, ‘과일∙수삼∙더덕 혼합 세트(사과∙배 각 4입, 수삼∙더덕 각 500g)’를 16만 원에 선보인다.

롯데백화점 임태춘 식품리빙부문장은 “최근 전통적인 선물세트보다 개인의 취향을 반영한 다양한 이색 선물세트를 찾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롯데백화점도 이러한 트렌드에 맞춰 전통적인 세트와 조화를 이룬 이색 열대과일 선물세트를 준비했으니 많은 관심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롯데백화점은 이미 세트로 구성돼있는 상품 이외에도 원하는 과일만 낱개로 골라담아 선물 상자로 구성할 수 있는 ‘과일 햄퍼 세트’도 준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위클리 제약·바이오]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7월 인체 임상 外
  • 2
    온라인 개학 강행 조짐에, 교육계 “졸속수업 가능성 커”…개학 연기 ‘한목소리’
  • 3
    씨젠, 증시 거래대금 1위...“하루 2조 원”

기업 최신 뉴스

  • 1
    IPTV 3사, 'EBS 2주 라이브 특강' 실시간 제공
  • 2
    [스페셜리포트] 한국 로봇 어디까지 진화해있나…'인간의 정서'까지 돌본다
  • 3
    [스페셜리포트] 25년 로봇 전문가 이재영 현대로보틱스 상무 “로봇으로 비용 30% 절감 이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