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창석 연인’ 이채은, 유치원 교사→모델 전향…화보 보니 “모델 할 만해”
입력 2019-08-15 21:36

(출처=이채은SNS)

오창석의 연인 이채은의 모델 활동이 눈길을 끈다.

이채은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뜨거운 햇빛보다 습한 게 더 힘든 것 같다”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화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화보 속에서 이채은은 빼어난 미모와 오묘한 분위기를 풍기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카메라를 바라보는 그윽한 눈빛이 보는 이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이채은은 1995년생으로 올해 나이 25세다. 이전에는 유치원 교사로 일했지만 모델로 전향하면서 프리랜서 모델로 활동하고 있다.

이채은의 화보 사진을 접한 팬들은 “모델 할만하다”, “무조건 연예인상”, “이분이 안 하시면 누가 한단 말입니까”라며 그의 모델 활동을 응원했다.

한편 이채은은 TV조선 ‘연애의 맛’을 통해 오창석과 인연을 맺고 실제 연인으로 발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