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디자이너 가방 브랜드 '타마'…당당히 토종 브랜드임을 알리다

입력 2019-08-14 18:00

제보하기

▲타마 크리스타 화이트
일본 불매운동이 거세지면서 토종 가방 브랜드가 주목받고 있다.

삼청동 정독도서관 인근에 매장을 운영하는 타마(THAVMA)가 주인공이다. 이 매장에는 “Yes. we are a korean brand”라는 플래카드가 내걸려 최근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타마는 고급스러우면서도 깊은 감성이 느껴지는 가방 브랜드로 심플한 디자인과 다양한 컬러, 좋은 소재, 그리고 합리적인 가격대로 수입 브랜드와 차별화를 시도하고 있다. 토종 브랜드 답게 소재 엮시 국내산 소가죽만을 사용한다.

타마의 스테디셀러 아이템인 ‘크리스타’는 군더더기 없는 심플한 디자인으로 오랜 시간이 지나도 질리지 않고, 언제 어느곳에서나 매치하기 좋은 제품으로 많은 셀럽들과 구매자들의 열렬한 지지와 높은 재구매율을 자랑하고 있다.

현재 타마는 삼청동본점, 가로수길점, 온라인 면세점(신라, 롯데)에 입점 되어 세컨 브랜드 팔라(PALLA)와 함께 선보이고 있다. 그 외 다양한 유통 채널을 확보하며, 한국 가방 브랜드로 당당하게 글로벌 명품들과 경쟁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관악구청 "코로나19 두 번째 확진자 발생, 26세 남성 보라매동 거주자"…이동 동선 '17일~21일까지 대구 방문'
  • 2
    광명시청, 안내 문자 발송 "확진자 1명 명지병원 이송"…동선 확인하려 홈페이지 '폭주'
  • 3
    평택시 블로그, 4번째 확진자 동선 공개…대구→포승면 도곡리 자택 거주 20대 여성

기업 최신 뉴스

  • 1
    컴투스, 코로나19 대응 위해 재택근무 시행
  • 2
    LG상사 "재택근무 전면 시행"
  • 3
    CJ푸드빌, 27일부터 재택근무… 매장 운영 최소 인력만 남긴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