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엑셈, 2분기 영업이익 16억 원… “맥스게이지·인터맥스가 실적 견인”
입력 2019-08-14 14:30

엑셈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16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97% 증가했다고 14일 밝혔다. 같은기간 매출액은 102억 원으로 14% 늘었으며 당기순이익은 17억 원으로 104% 성장했다.

엑셈은 주력 사업인 DB 성능 관리 솔루션 ’맥스게이지‘의 안정적인 실적 유지와 더불어 APM(Application Performance Monitoring) 시장의 E2E(End To End) 거래 추적 솔루션 ‘인터맥스(InterMax)’ 매출이 실적을 견인했다고 설명했다.

엑셈은 상반기 견조한 실적을 바탕으로 하반기 연결 실적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20여 년 간의 기술 연구를 기반으로 탄탄한 제품 경쟁력을 가진 맥스게이지와 인터맥스는 하반기에도 실적 상승의 동력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또 엑셈의 종속회사인 DB 보안 전문 기업 ‘신시웨이’ 또한 증가하는 기업 DB 보안 수요에 따라 지속적으로 성장하며 수익 증가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엑셈 관계자는 “인터맥스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66% 성장했다”며 “ 국내 APM 시장에서 전문화된 기술력을 통해 기업 내 전 구간에 걸친 IT 인프라의 E2E 거래 추적이 가능한 점에 있어서 매출액이 향상됐다”고 설명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