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보고 조작' 김기춘 1심 징역 1년 집행유예 2년

입력 2019-08-14 11:58

제보하기

세월호 참사에 대한 보고를 조작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기춘(80)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 1심에서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함께 기소된 김장수(71)ㆍ김관진(70) 전 국가안보실장은 각각 무죄를 선고받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관악구청 "코로나19 두 번째 확진자 발생, 26세 남성 보라매동 거주자"…이동 동선 '17일~21일까지 대구 방문'
  • 2
    광명시청, 안내 문자 발송 "확진자 1명 명지병원 이송"…동선 확인하려 홈페이지 '폭주'
  • 3
    송파구청 확진자 동선 공개…송파 롯데마트, 2월 22일 확진자 체류 '26일 일부 매장 임시 휴업'

사회 최신 뉴스

  • 1
    ‘살림남’ 율희-최민환, 방송과 함께한 임신과 출산…잠시만 이별 “잘 다녀오겠다”
  • 2
    [내일 날씨] 전국 대체로 맑고 포근… 강원은 아침까지 ‘눈’
  • 3
    화성시, 사망한 30대 男 ‘코로나19’ 검사…최근 고향 대구 방문 이력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