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유정 변호사, 극한 상황 초래… ‘불안증세’ 피의자, 결국 털끝 잡혔다

입력 2019-08-12 23:45수정 2019-08-13 00:40

제보하기

(출처=MBC )

고유정 변호사를 향한 시민들의 분노가 포착됐다.

고유정 변호사는 12일 진행된 전 남편 살해사건에 대한 첫 공판에 고유정과 함께 등장했다.

고유정 변호사는 이날 재판에서 고유정을 옹호하는 변론을 내놓아 시민들을 분노케 했다. 결국 고유정 변호사의 얼굴을 촬영하기 위해 카메라를 들이대는 시민들의 모습이 포착됐다. 고유정의 얼굴 뿐 아니라, 그를 변론하는 변호사의 얼굴까지 공개하겠다는 것이 이들의 의도. 변호사는 이미 한번 사임했다 다시 변론에 나선 터라, 그가 시민들의 분노를 체감하고도 끝까지 자리할 수 있을지 대중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고유정은 다수의 시민들에 의해 머리채가 잡혔지만 교도관의 저지로 호송차에 오를 수 있었다.

앞서 경찰은 수사에 영향을 줄 수 있다는 판단에 고유정의 얼굴을 즉시 공개하지 않았다. 고유정이 얼굴 공개와 관련해 계속 불안증세를 보여 살해 동기 및 시신 유기 장소 등의 자백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게 경찰의 입장.

하지만 다수의 언론은 고유정의 평소 모습이 담긴 사진을 일방적으로 공개하는 등 사안의 심각성을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미스터트롯 녹화 취소·송가인 장성규 기부·트와이스 서울 콘서트 취소·노홍철 영업중단·김민아 코로나19 음성 판정 (문화)
  • 2
    변정수, 손소독제 판매 논란…‘코로나19’ 불안감 이용? “보탬 되고자 했다”
  • 3
    ‘배철수 잼’ 양준일, 부모님 재력 어느 정도기에…“고급 스포츠카 번갈아 타고 다녔다”

사회 최신 뉴스

  • 1
    코로나19 확진자 많은 부산, 첫 '코호트' 격리…무슨 뜻?
  • 2
    [일기예보] 오늘 날씨, 전국 흐리고 비 '예상강수량 최고 60mm'…'서울 낮 9도' "미세먼지 '좋음'"
  • 3
    속보 방탄소년단 정규 4집, '빌보드 200' 1위 유력 후보…네 번째 정상 밟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