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규,박유천 핸드프린팅 앞에서 '쭈뼛쭈뼛'…"어? 박유천이야"

입력 2019-08-12 14:03수정 2019-08-12 14:04

제보하기

(출처=유튜브 영상 캡처)

JTBC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장성규가 박유천 핸드프린팅 앞에서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지난 9일 방송된 유튜브 채널 '워크맨'에서는 장성규가 명보극장 앞에서 배우들의 핸드프린팅을 발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장성규는 바닥에 새겨진 영화배우들의 핸드프린팅에 손바닥을 맞추며 "내가 옛날에 이 극장 자주 와서 영화 많이 봤다. 반갑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기쁜 내색도 잠시 장성규는 박유천의 핸드프린팅 앞에서 쭈뼛쭈뼛하는 모습으로 눈길을 샀다. 장성규는 "어? 박유천이야"라고 말하며 선뜻 손을 맞대지 않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을 본 네티즌은 "장성규 개그맨 뺨친다", "진짜 놀란 것 같다", "장성규 박유천 뜻밖의 케미"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장성규 전 아나운서는 JTBC에서 퇴사한 후 JTBC 콘텐츠허브 소속 프리랜서로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총선] 비슷한 시기에 같은 지역인데… 여론조사 20%P 차이
  • 2
    ‘대량 실업’에 조급해진 트럼프...OPEC+ 중재 안 먹히니 ‘관세 카드’
  • 3
    소득 줄었어도 못 받고, 늘었는데 받고…재난지원금 선정기준 논란

사회 최신 뉴스

  • 1
    [내일날씨] 포근하고 맑음…일교차는 커
  • 2
    '복면가왕' 랍스타는 원더걸스 혜림, 7년째 연애 중…남자친구는 태권도 선수 신민철
  • 3
    강하늘 공식입장, 이태은과 열애설 부인… '신흥무관학교'서 만나 2년 열애? "사실 무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