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상혁 방통위원장 내정자는 누구

입력 2019-08-09 10:33

제보하기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로 내정된 한상혁 법무법인 정세 대표 변호사는 언론민주시민연합 공동대표이기도 한 대표적 진보성향 언론계 인사다. 1961년 생, 고려대 법학과 출신으로 1998년 사법시험에 합격했고 2000년대초 MBC자문을 맡으며 언론과 인연을 맺었다.

'삼성X파일' 등 MBC 자문역을 오랜시간 맡아 오며 2009년에는 MBC 대주주인 방송문화진흥회(방문진) 이사를 지내기도 했다. 한국케이블TV 시청자협의회 위원, 한국PD 연합회 자문변호사 등을 역임했다. 경력이 말해주듯 방송계에 해박한 것으로 유명하다.

업계에서는 한 후보자가 인사청문회를 거쳐 방통위원장에 임명되면 전임 이효성 위원장과는 다른 행보를 보일 것이라고 예상하고 있다. 특히 청와대와 이견을 보인 대표적인 사안인 가짜뉴스 척결 등에 대해 어떤 입장을 취할지가 관건이다. 학자출신인 이 위원장의 자율규제 소신과는 다른 모습을 보일 것이라는 관측이 많다.

방송분야 정책 규제 기구에 민언련 출신이 선임되기는 최민희 방송위원회 부위원장 이후 처음이다. 최민희 전 의원은 노무현 대통령 재임 시절인 2006년 7월14일부터 2008년 2월 29일 방송위원회가 방송통신위원회와 방송통신심의위원회로 개편되어 사라질 때까지 부위원장을 역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ETF 편입 상한 해제로 삼성전자 대량 매수ㆍ매도 예고…정책적 괴리”-KB증권
  • 2
    단독 국세청, 전관예우 논란 ‘세무법인’ 정조준…동종업계 ‘초긴장’
  • 3
    [베스트&워스트] 총선 앞두고 정치 테마주 강세…한창제지 ‘41.93%↑’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