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 지진, '국가급 경보' 발효…"자다가 엄청 흔들려 울었다" 韓 여행객 비상

입력 2019-08-08 12:02수정 2019-08-08 13:12

제보하기

대만 지진, 韓 관광객 상황 전파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대만 지진으로 현지 한국 여행객들 사이에도 비상이 걸렸다.

8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대만 여행중인 한국인들의 공포감이 잇따라 포착되고 있다. 특히 대만 당국의 경보와 숙소 등지에서 느껴진 진동에 발을 동동 구르는 여행객들이 적지 않다.

관련해 한 네티즌은 SNS를 통해 "자다가 엄청 흔들려서 울면서 부들부들 떨었다"면서 "대만 사람들은 아무 일 없이 돌아다니더라"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여기에 '국가급 경보' 문자메시지도 캡처해 공개했다.

한편 미국 지질조사국에 다르면 이날 대만 지진은 오전 5시 28분 경 화롄 북동쪽 65킬로미터 해역에서 발생했다. 규모 5.9의 지진으로 타이페이 등 대만 전역에서 진동이 감지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급등락주 짚어보기] 구충제 ‘이버멕틴’ 코로나19 치료 가능성에 관련주 ‘上’
  • 2
    율희 영상공개, 걸그룹 출신 최초 출산 브이로그…쌍둥이 만삭 모습 공개
  • 3
    HDC그룹 “아시아나항공 인수 포기 없다…정상 진행 중”

사회 최신 뉴스

  • 1
    셀레나 고메즈, 조울증 첫 고백…“미국 최고 정신병원 찾았다”
  • 2
    ‘동상이몽’ 김민정♥조충현, 럭셔리 하우스 공개…감탄 연발 “은행 거다” 폭소
  • 3
    ‘부럽지’ 혜림, 7년 남친 신민철 누구?…6세 연상 태권도 선수 ‘결혼 임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