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빗, 실명계좌 연장...입금 재개 통해 제2도약 나선다

입력 2019-08-08 09:07

제보하기

국내 최초 암호화폐거래소 코빗이 최근 실명계좌 연장과 관련한 정보보안 실사와 자금세탁방지실태 조사에서 적정 의견을 받으며, 실명계좌 연장에 성공했다.

코빗은 8일 다음주 내로 입금 재개를 시작해 제2의 도약에 나선다고 밝혔다.

코빗은 이날 국내외에서 강화되고 있는 자금세탁방지규제와 금융사기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제도 개선 등 고객보호강화에 적극나선다고 밝혔다.

코빗은 그동안 고객보호를 위해 분산돼 있던 기능들을 한 곳으로 집중해 관리할 계획이다. 또한, 각종 금융사기에 대응하기 위해 이상거래탐지시스템(FDS)을 통한 입출금 제한 정책 강화, 고객 등급과 자금세탁방지(AML) 등도 더욱 강화한다.

이를 통해 코빗은 더욱 견고해진 정책과 시스템 구축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수립하고, 내부 조직개편과 인력 충원은 물론 신용평가사, AI 머신러닝 전문 업체 등 외부와의 협력을 통한 고도화 작업도 병행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또한, 은행 등 유관기간과 이상금융거래탐지와 자금세탁방지를 위한 적극적인 공조와 협력으로 건전한 암호화폐 거래 생태계 조성을 위한 다양한 제도 마련도 진행한다.

코빗 박상곤 대표는 “먼저 그동안 코빗을 믿고 거래해주신 고객분들에게 감사하다는 말씀 드린다”며 “향후 고객보호를 위한 다양한 정책과 시스템을 구축하고, 고객들이 더욱 믿고 신뢰하는 거래소로 거듭날 수 있도록 유관기관들과 적극적인 공조를 통해 투명한 거래환경을 만들어 나가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향후에도 코빗은 의심되는 지갑 주소의 분석과 범죄 추적을 위한 수사기관 협조는 물론 전기통신금융사기 피해자 구제를 위한 기금 조성 등 거래소의 사회적 책임에 대해서도 유관기관과 적극적으로 협의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강용석 '가세연', 도 넘은 폭로에 대중들 '싸늘한 시선'…장지연부터 이병헌까지
  • 2
    '10억 아파트' 수두룩… 날개 단 수원 집값
  • 3
    남희석, 故 남보원 별세 애도…"선생님은 진짜 코미디언"

기업 최신 뉴스

  • 1
    제네릭 없는 특허 소멸 의약품 239개
  • 2
    SK가스-카카오 ‘맞손’…LPG 충전소 기반 미래 모빌리티 협력
  • 3
    작년 내수 차 판매 1.8% 감소…판매금액 오히려 2.9% 증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