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세청, 다음 달 2일까지 법인세 중간예납 신고·납부

입력 2019-08-07 13:13수정 2019-08-07 13:46

제보하기

국세청은 다음 달 2일까지 12월 결산법인을 상대로 법인세 중간예납 세액을 신고받는다고 7일 밝혔다.

국세청에 따르면 12월에 사업연도가 종료되는 법인은 1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중간예납 세액을 신고하고 납부해야 한다. 이번 법인세 중간예납 대상 법인은 42만9000곳이다.

영세 중소기업에 대한 중간예납 의무가 면제되면서 지난해 72만2000곳 대비 29만4000곳이 줄어들었다.

올해 신설된 법인이나 이자소득만 있는 비영리법인, 휴업 등의 사유로 상반기 사업실적이 없는 법인 등은 중간예납 세액 납부 의무가 없다.

법인세 중간예납 세액은 홈택스(hometax.go.kr)에서 쉽게 전자신고할 수 있고, 이 경우 신고 서류를 별도로 제출할 필요가 없다.

국세청은 홈택스를 통해 직전 사업연도 기준 중간예납 세액을 자동계산해 주는 ‘신고서 미리채움’(Pre-filled) 서비스를 제공한다.

일본의 수출규제나 자금난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기업 등은 신청하면 최대 9개월까지 납부 기한을 연장할 수 있다.

홈택스를 통해 온라인으로 납부기한 연장을 신청하거나 우편 또는 관할 세무서를 방문해 요청하면 된다.

납부할 세액이 1000만 원을 초과하는 경우 납부기한 경과일부터 1개월(중소기업은 2개월)이 되는 날까지 분납할 수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채리나 심경, 시험관 시술 실패에 눈물…2세에 대한 애틋함 “미안해요”
  • 2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테마 휴식(?)…진단키트ㆍ혈장관련주 조정 이어질까
  • 3
    이병헌 간식선물, 아내 이민정과 퇴근길도 함께…'로맨틱의 정석'

사회 최신 뉴스

  • 1
    의정부시청, 28·29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 '신곡2동 거주 부부'…'강원도 고성行'
  • 2
    EBS 틀어놓고 ‘딴짓’…첫 온라인 개학 지켜본 학부모들 “사교육 의존할 수밖에”
  • 3
    조주빈에 개인정보 넘긴 '박사방' 공익 검찰 송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