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프로골퍼 박민정, 8살 때 15kg…조현재 위해 건강식 만드는 이유 “안쓰럽다”

입력 2019-07-29 23:34수정 2019-07-29 23:43

제보하기

(출처=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캡처)

전 골프선수 박민정이 남편 조현재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9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조현재-박민정 부부의 MSG 음식을 두고 극과 극의 반응을 보였다.

이날 박민정은 자신 몰래 중국집 음식을 시킨 조현재를 보며 “먹는 게 가장 중요하다”라며 쓴소리를 날렸다. 박민정은 이전 방송에서도 조현재를 위해 천연 재료로 만든 음식을 만들어 주는 등 각별히 신경 쓰는 모습을 보였다.

박민정은 “내가 괜히 먹지 말라고 하는 게 아니다. 나는 어릴 때 유난히 왜소하고 약했다”라며 “초등학교 1학년 때 15kg 나갔다. 엄마가 좋은 음식 챙겨주고 운동하다 보니 몸이 건강해지더라”라고 털어놨다.

이어 “오빠도 경쟁이 치열한 직업이더라. 이런 음식을 먹고 운동하는 게 너무 안쓰럽더라. 오빠와 결혼하고 건강한 음식을 꼭 해주고 싶었다”라고 설명했다.

두 사람은 연애 시절에도 항상 운동복을 입고 데이트를 하고 샌드위치를 먹기 위해 왕복 12km 걸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위클리 제약·바이오]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7월 인체 임상 外
  • 2
    온라인 개학 강행 조짐에, 교육계 “졸속수업 가능성 커”…개학 연기 ‘한목소리’
  • 3
    씨젠, 증시 거래대금 1위...“하루 2조 원”

사회 최신 뉴스

  • 1
    구로구,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만민중앙교회 직원ㆍ가족
  • 2
    관악구청, 코로나19 22번째 확진자 동선 공개…23·24·25번 확진자 추가 발생 ‘확진자의 부모’
  • 3
    ‘에프엑스’ 엠버, “설리야, 또 놀자”…故 설리 생일 축하에 팬들도 뭉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