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4’ 강예빈, 얼짱 데뷔→악플로 대인기피증까지…“1년간 밖을 못 나갔다”

입력 2019-07-25 23:55

(출처=KBS2 '해피투게더' 방송캡처)

배우 강예빈이 힘겨웠던 근황을 전했다.

25일 방송된 KBS2 ‘해피추게더4’에서는 ‘근황 신고식’ 특집으로 박연수, 송지아, 강예빈, 정주리, 이국주가 출연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강예빈은 “지금 고향에서 생활 중이다. 연극을 위해 서울로 온 지 얼마 안 됐다. 엄마가 보고 싶었다. 엄마의 품에서 보호받고 싶었다”라며 그동안의 근황을 전했다.

이어 강예빈은 “얼짱으로 데뷔했기에 악플을 달고 살았다. 모욕을 주기 위해 사인을 받아 앞에서 찢는 사람도 있었다”라며 “괜찮다고 생각했는데 나이가 누르고 살았던 것이 올라오더라”라고 털어놨다.

강예빈은 “대인기피증이 심해서 집밖에 1년간 못 나갔다. 집 밖으로 나가면 누군가 기다리기도 했다”라며 “함께 엘리베이터를 타면 버튼을 누르지 않는 거다. 너무 무서워서 결국 엄마에게 간 거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다시 연극을 시작할 때 너무 힘들었다. 식사를 못 해 살이 3kg이나 빠졌다”라며 “그래도 연극을 통해 대인기피증을 극복했다. 그걸 넘기니까 관객분들의 얼굴이 보이더라. 그때부터는 데뷔 때 느낀 설렘이 느껴지더라. 살아있는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바디나인 반값대란 리턴즈', 허니스크린 초성퀴즈 등장…"ㄴㅁㅈㅌㄱ" 정답은?
  • 2
    곤약밥, 쌀밥과 구분 안 돼…다이어트 식품으로 최고 ‘구매처‧가격은?’
  • 3
    제약ㆍ바이오, 적정 투자 시기는 ‘임상 2상’ 단계

사회 최신 뉴스

  • 1
    '홈앤쇼핑 1억 이벤트', "최대 5만원 거저 드려요"…'PC 불가' 프로모션
  • 2
    자동차 정비요금 분쟁 막는다… ‘선(先)손해사정’ 시범 도입
  • 3
    속보 '국정농단·경영비리' 롯데 신동빈 회장 집행유예 확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