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지혜, 슬픈 감정신서 공복 유지하는 이유 “배부르면 눈물 나오지 않아”

입력 2019-07-18 01:06

제보하기

(출처=MBC '라디오스타')

한지혜가 눈물 연기 고충을 토로했다.

한지혜는 17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눈물 연기가 예정돼 있으면 예습을 한다고 밝혔다. 어느 때라도 눈물이 터질 수 있게 준비한다는 게 그의 설명이다.

한지혜는 특히 배가 부르면 눈물이 나오지 않아 공복을 유지한 채 연기에 몰입한다고 털어놨다. 현재 같은 드라마에서 주연으로 호흡하고 있는 배우 이상우는 “그래서 연기하다 ‘꼬르륵’ 소리를 듣기도 한다”고 전했다.

한지혜는 “남편이 잠들어 있을 때 눈물 연기를 10번이면 10번 같은 지점에서 눈물이 나올 수 있게 연습한다”고 전해 프로다운 모습을 보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천희 아내 전혜진, 10살 나이 차 극복하고 결혼까지…‘드라마’ 인연 실제로
  • 2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치료약 임상ㆍ진단키트 개발 소식에 코미팜ㆍ피씨엘 '강세'…경영권 다툼 한진칼↑
  • 3
    양천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신월3동 거주…은평성모병원 방문 이력”

사회 최신 뉴스

  • 1
    혜리 기부, 코로나19 위해 1억 내놨다…"모두가 힘 모아 이번 사태 극복하길"
  • 2
    아이스크림에듀, 초등생 "​성취감 높여주면, 두 달 안에 스스로 공부"
  • 3
    “3개월간 임대료 인하”…송파구, 코로나19 확산에 임대료 인하ㆍ유예하는 ‘착한 건물주’ 줄이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