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지적 참견 시점' 송은이 매니저, 고음 폭발…'천년의 사랑' 완벽 소화
입력 2019-07-15 13:47

(출처=MBC 방송 캡처)

'전지적 참견 시점' 송은이 매니저가 가수 뺨치는 가창력을 뽐냈다.

13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전참시 MT에서 연기자와 매니저가 팀을 이뤄 장기자랑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송은이와 매니저는 긴 머리 가발로 로커 느낌을 살린 뒤, 무대 위에 섰다. 이후 박완규의 '천년의 사랑'을 열창했다. 송은이는 몇 차례 앨범을 낸 가수답게 수준급의 가창력을 뽐냈다. 이에 '전참시' 멤버들은 집중해서 무대를 감상했다.

송은이의 바통을 이어받은 매니저는 클라이막스 부분에서 고음을 폭발시키며 전현무를 비롯한 다른 멤버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멤버들은 "소름 돋았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멤버들은 송은이에게 "가수를 데려온 것 아니냐" "위장취업 아니냐"라며 놀라워했다. 이에 매니저는 "노래를 배워본 적도 없다"라고 해명했다.

두 사람은 이날 장기자랑에서 1등을 차지했다.

방송 뒤 시청자들은 송은이 매니저 노래 실력에 관심을 나타냈다. 네티즌은 "진짜 가수해도 될 듯", "웬만한 가수보다 고음을 더 잘 부르는 것 같다", "다음 기회에 또 한 번 듣고 싶은 무대였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은 연예인과 최측근들의 말 못 할 고충을 제보 받아 은밀한 일상을 관찰하는 본격 참견 예능 프로그램이다. 방송은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 5분.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