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진 아나운서 누구? 11살 연하 남편→43세 출산…육아 고충 ‘눈길’

입력 2019-07-14 12:56

제보하기

(출처=KBS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 방송캡처)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에 출연한 정세진 아나운서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3일 방송된 KBS2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에서는 정세진 아나운서가 출연해 늦은 출산 뒤 따라온 육아 고충을 털어놔 이목을 끌었다.

정세진 아나운서는 1973년생으로 올해 나이 47세다. 1997년 24살의 나이로 KBS 24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해 활동하고 있다.

이후 정세진 아나운서는 2013년 6월 11세 연하의 대학 후배와 부부의 연을 맺고 1년 7개월 뒤 첫아들을 출산했다. 특히 정세진 아나운서는 다소 늦은 나이인 43세에 출산한 것으로 알려져 놀라움을 안겼다.

현재 정세진 아나운서는 KBS1 시사교양 프로그램 ‘저널리즘 토크쇼 J’를 진행하고 있다.

한편 정세진 아나운서는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에 출연해 “내가 제일 불쌍한 것 같다. 아이 늦게 낳고 혼자 다 돌보는 느낌이다”라며 육아 고충을 털어놔 안타까움을 안겼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이순재 고액기부자 가입·한상헌 사생활 논란·하정우 측근 "사실 아니다"·김철민, 펜벤다졸 5개월 차 "뇌 MRI 정상"·이신영 "일진설 올린 동창, 돈 달라며 협박" (문화)
  • 2
    정동원, 남진 ‘우수’ 열창…원곡자도 놀란 실력 “괴물 신인이다” 최고의 칭찬
  • 3
    광주 코로나 확진자 발생, 서구 지역 30대 남성…신천지 대구교회 방문 이력

사회 최신 뉴스

  • 1
    [종합] 경의중앙선 이촌역서 전기공급선 장애 발생…청량리역~용산역, 용산역~DMC역 운행 중단
  • 2
    [유로파리그] '황희찬 만회골' 잘츠부르크, 프랑크푸르트에 1-4 완패…16강 진출 '적신호'
  • 3
    [오늘의 무비타임] 21~22일 채널CGV·OCN·수퍼액션·씨네프·스크린…시간위의 집·오피스·마스터·코코·미션임파서블·더테이블·레지던트이블·스파이서바이버 등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