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 화재참사, 스포츠센터 건물 철거 완료

입력 2019-07-13 09:16

제보하기

(연합뉴스)
18개월 전 화재로 큰 인명피해가 난 충북 제천시 하소동 9층짜리 스포츠센터 건물이 철거 완료됐다. 2017년 12월 21일 당시 발생한 스포츠센터 화재로 29명이 숨지고 40명이 다쳤다.

제천시는 13일 해당 스포츠센터 건물 철거 작업을 완료하고 이 자리에 무상 주차장을 조성 중이라고 밝혔다. 철거 작업에는 11억5500만 원을 투입했다.

시는 스포츠센터 건물 부지에 정부 특별교부세 30억 원 등 1단계로 60억 원을 투입해 지하 1층, 지상 4층(연면적 2500㎡) 규모의 시민문화타워를 건립할 계획이다. 2021년 8월 도서관, 공연장, 전시장, 커뮤니티 공간, 문화교실, 카페, 옥상정원 등 교육·문화 복합공간으로 개소할 예정이다.

참사 책임 관련 갈등으로 충북도가 유가족들에게 지급하려는 위로금(유가족은 손해보상금 요구) 문제는 진척되지 않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채리나 심경, 시험관 시술 실패에 눈물…2세에 대한 애틋함 “미안해요”
  • 2
    이병헌 간식선물, 아내 이민정과 퇴근길도 함께…'로맨틱의 정석'
  • 3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테마 휴식(?)…진단키트ㆍ혈장관련주 조정 이어질까

사회 최신 뉴스

  • 1
    경기도, 연구개발비 부정 업체 '지원사업 영구퇴출'
  • 2
    박원순 서울시장 부부, 4ㆍ15총선 사전투표 첫 날 ‘소중한 한 표’
  • 3
    탁구ㆍ야구ㆍ당구 3종목 체육대회 승강제 리그 도입된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