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제우, 前 최장민 "명리학 공부 위해 지하철 택배 아르바이트 했다"

입력 2019-07-12 02:11

(출처=MBC 캡처)

JTBC '오늘의 운세'에서 명리학 전문가로 등장한 최제우가 회제다. 최제우는 활동명 최창민으로 활동했던 배우다.

최제우는 배우가 아닌 명리학 전문가로 오랜만에 근황을 전했다. 앞서 출연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명리학 공부 이후 자신이 2018년 1~2월에 방송 출연 기회가 찾아올 것을 알고 있었다고 밝히기도 했다.

최제우는 명리학 공부를 위해 고액의 수업료를 내야했다. 이에 지하철 택배 아르바이트로 수업료를 벌었다고 밝혔다. 지하철 택배 아르바이트는 지하철을 타고 물건을 배송하는 일이다. 지하철로 이동하며 틈틈이 공부를 했다고 덧붙였다. 오전 9시 출근해 오후 6시 퇴근으로 2주에 16만원을 벌었다고 전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피디수첩’ 이해인, ‘아이돌학교’ 조작의 진실…창문 깨고 탈출‧하혈하는 연습생까지
  • 2
    ‘피디수첩’ 프로듀스x101 조작, 연습생들은 알고 있었다…“스타쉽 연습생 경연곡 스포해”
  • 3
    애플, 아이폰11 시리즈 25일 국내 출시...가격은?

사회 최신 뉴스

  • 1
    [일기예보] 오늘 날씨, 전국 맑고 아침기온 '뚝↓'…'서울 아침 9도' "미세먼지 농도 '좋음~보통'"
  • 2
    [서울시 교통통제 확인하세요] 광화문, 여의도, 효자PB→세종로소공원 -10월 16일
  • 3
    서울지하철 오늘부터 파업…퇴근시간대 80% 수준 '혼잡 예상'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