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총리 “北에 전략물자 밀수출 없어…日 불확실 보도”

입력 2019-07-11 15:30

▲바른미래당 하태경 의원이 11일 오후 국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교육·사회·문화분야 대정부질문에서 이낙연 국무총리에게 질의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낙연 국무총리는 11일 일본 측이 한국의 불화수소(에칭 가스) 등 전략물자를 북한에 반출했다는 의혹을 제기한 것과 관련해 "그런 사실 없다"고 단호히 말했다.

이 총리는 국회 교육·사회·문화 분야 대정부질문에 출석해 '한국이 북한에 불화수소를 밀수출한 적이 있느냐'는 바른미래당 하태경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이 총리는 "일부 기업에서 전략물자를 밀수출하려는 시도가 있을 때마다 적발했고, 억류조치를 취하거나 유엔 제재위원회와 함께 제재를 가하는 일이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 총리는 일본이 안보와 관련해 경제보복을 정당화 시키려는 발언에 대해 유감을 표시했다. 그는 "우리가 유지해온 한미일 안보체제를 흔들 수 있는 대단히 위험한 발언"이라며 "보도된 바에 따르면 일본 측이 근거로 삼았던 자료가 국내의 불확실한 보도 또는 정치권의 유출에 의한 것이었다고 하는데 참으로 개탄스럽다"고 강조했다.

이어 "일본의 혐한과 그에 따른 반응으로 한국의 반일 대응과 맞대응이 악순환을 일으키는 상황은 몹시 불행한 일"이라며 "일본이 선거에 임박해 거칠어지기 쉽지만 아무리 그렇다 해도 선은 지켜야 한다. 일본의 지도자들께 우정을 담아 말씀드리고 싶다"고 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피디수첩’ 이해인, ‘아이돌학교’ 조작의 진실…창문 깨고 탈출‧하혈하는 연습생까지
  • 2
    구하라, 절친 설리에게 보내는 눈물의 편지…“네 몫까지 열심히 할게”
  • 3
    ‘피디수첩’ 프로듀스x101 조작, 연습생들은 알고 있었다…“스타쉽 연습생 경연곡 스포해”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국제유가, 중국 지표 악화에 하락…WTI 1.5%↓
  • 2
    [상보] 9월 취업자 34만8000명 증가…고용률 30년 만에 최대
  • 3
    원·달러 NDF 1184.0/1184.2, 0.25원 하락..브렉시트 합의 가능성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