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좋다’ 채리나♥박용근, 2세에 대한 간절함…“자연임신 확률 낮아”

입력 2019-07-09 23:03

제보하기

(출처=MBC '휴먼다큐 사람이좋다' 방송캡처)

가수 채리나가 2세에 대한 간절함을 드러냈다.

9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결혼 3년 차 채리가나 출연해 남편 박용근과의 신혼을 전했다.

이날 채리나는 결혼 3년 차에도 아이를 갖지 못하는 것에 대해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다. 그는 편안히 마음을 내려놨을 때 아이가 생긴다는 지인의 조언에 “마음을 내려놓고 해도 잘 안 된다”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채리나는 “자연적으로 임신할 수 있는 확률이 너무 낮아서 시험관을 준비 중이다”라며 “너무 낳고 싶다. 반려견 3마리와 내가 낳은 아이가 마당에서 노는 모습이 로망이다”라고 결혼생활의 꿈을 전했다.

한편 채리나는 지난 2016년 6살 연하의 야구선수 박용근과 결혼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고소영 SNS, '♥' 장동건은 어디에?
  • 2
    소정 심경, 팬들 "꽃길 응원"…故 리세·은비 '재조명'
  • 3
    손예진 종영소감, 데뷔 20년차 연기 내공 원없이 풀었다…'도깨비' 시청률 경신

사회 최신 뉴스

  • 1
    '생활의 달인' 전주 비빔국수의 달인, 40년 전통의 특별한 양념장 맛의 비법은 무엇?
  • 2
    '생활의 달인' 꽈배기 찹쌀도넛의 달인, 40년 전통의 특별한 '꽈배기+팥 도넛'에 숨겨진 맛의 비법은?
  • 3
    23번환자 방문 ‘이마트 공덕점’…코로나19 ‘클린존’ 마크 1호 부착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