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산 전복 1마리 1000원“ 홈플러스, 초복맞이 보양식 초특가 행사

입력 2019-07-09 08:40

제보하기

(홈플러스 제공)

홈플러스가 초복을 앞두고 원기회복을 돕는 신선 보양식품을 초특가에 선보인다고 9일 밝혔다.

특히, 전복, 장어, 낙지 등 상대적으로 고가라는 인식이 강했던 보양식 수산물을 사전에 대량으로 확보해 파격적으로 가격을 낮췄다.

국내산 전복(중)은 11일과 12일 이틀 동안 1마리당 1000원(40만 마리 한정), 24일까지 1팩(800g)당 2만5900원에 판매한다. 민물장어와 낙지도 할인 행사에 나선다. 국산 민물장어는 100g당 4990원, 양념 민물장어(인도네시아산)는 2팩에 1만5900원, 낙지(중국산)는 1마리에 1000원씩 판매한다.

여름 대표 보양식 삼계탕도 주재료인 생닭과 첨가재를 묶음으로 할인 판매한다. 생닭(700g 내외)은 3마리 구매 시 9990원에 선보인다. 또한 간편하게 요리에 활용할 수 있는 ‘티백형 삼계재료’(40g*3입)를 포함해 황기와 헛개나무, 당귀, 찹쌀, 견과 등으로 구성된 ‘삼계재료 모음 4종’은 3개 구매 시 1만원에 판매한다.

반조리된 삼계탕 간편식도 할인 판매한다. 닭고기 전문기업 하림과 손잡고 선보이는 홈플러스 간편식 브랜드 올어바웃푸드(AAF)의 ‘AAF 국물진한 녹두삼계탕’(1kg)은 8990원, ‘AAF 삼계탕’(900g)은 7990원, ‘AAF 전복 삼계탕’(900g)은 9990원에 판매하는 등 13종의 간편식 삼계탕을 2개 이상 구매하면 10% 할인된다.

이 밖에도 유명산지 수박 및 씨없는 수박(7~8kg)을 카드 행사를 통해 3000원 할인된 1만2900원에 판매하며, 한우 곰거리(사골, 꼬리반골, 우족, 잡뼈)는 50% 할인, 농협안심 한우(불고기, 국거리)는 30% 할인 판매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병헌 간식선물, 아내 이민정과 퇴근길도 함께…'로맨틱의 정석'
  • 2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테마 휴식(?)…진단키트ㆍ혈장관련주 조정 이어질까
  • 3
    멕시코 거부에 OPEC+ 감산 합의 불발…10일 G20 에너지장관 회의에 초점

기업 최신 뉴스

  • 1
    [BioS]삼성바이오, 美 Vir와 '코로나19 치료항체' 생산계약
  • 2
    그라운드케이, 과기정통부 ‘SW고성장클럽200’ 선정
  • 3
    [BioS]유한, BI 수출 'NASH신약' 독성시험 완료..1천만弗 수령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